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롤드컵] T1 개막전 승리, 담원은 첫 승 미뤄
▲사진제공=라이엇게임즈

SK텔레콤 T1이 2019 리그오브레전드 월드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1일차에서 첫 경기에서 승리를 챙겼다. 담원 게이밍은 아쉽게 패하며 첫 승 사냥에 실패했다.

개막전에 출전한 T1은 프나틱을 상대로 군더더기 없는 승리를 따냈다. 모든 선수가 한 몸처럼 움직이는 합류전과 시야 장악, 오브젝트 관리 등 특유의 안정적인 경기력이 돋보였다. 트리스타나를 잡은 페이커 이상혁은 공격과 수비의 중심으로 활약하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T1은 전 라인 압박으로 프나틱과 격차를 벌였다. 이에 프나틱은 내셔 남작(바론) 지역의 시야를 완전히 장악하며 역전의 기회를 노렸다. 가렌과 유미를 조합하는 일명 캣 타워 조합의 파괴력도 무시못할 위력을 뽐냈다. 하지만 T1은 프나틱의 주요 챔피언을 먼저 처치하는 집중력으로 진영을 파괴하며 승리했다.

▲사진제공=라이엇게임즈

담원은 아쉽게 첫 승 사냥에 실패했다. 북미의 맹주 팀 리퀴드(TL)에게 발목을 잡힌 것. 초반 상황은 좋았다. 너구리 장하권이 중하반 아이템 격차를 벌이는 아이템 빌드로 초반을 잘 넘겼고, 전체적인 성장 상황도 대등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승부가 한순간에 뒤집혔다. 하단 라인을 정리하려던 너구리가 상대 임팩트 정언영의 기습으로 위기에 몰린 것. 이에 담원이 너구리 구출 작전을 펼치는 과정에서 TL이 대량의 득점을 내줬다. 이어 바론을 먼저 내주며 골드 격차까지 따라 잡혔다. 이 싸움을 기점으로 성장에 탄력이 붙은 TL에게 일방적인 주도권을 가지고 담원을 압박했고, 담원은 본진을 내줄 수 밖에 없었다.

▲1일차 경기 결과(출처=공식방송 캡쳐)
▲그룹스테이지 조별 경기 결과(출처=공식방송 캡쳐)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