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SWC] ‘로지스’ 선수, 한국인 선수 ‘트리’ 상대로 승리

로지스 선수가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 세계대회 월드 결선 8강에서 승리했다.

로지스 선수는 한국 시각으로 26일 오후 9시에 프랑스 파리에서 개막한 ‘서머너즈 워 월드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 월드 결선 8강에서 트리 선수를 상대로 승리했다. 프랑스 출신인 로지스 선수는 현장을 찾은 관람객의 환호를 받으며 4강에 진출했다.

1세트에서 로지스 선수는 상대의 집중 공격에 유닛 하나를 잃을뻔 했지만, 가까스로 이 유닛을 지켜냈다. 오히려 역공에 나선 로지스 선수가 먼저 상대 유닛을 잡아냈다. 이후에 급격하게 기세가 기울자 트리 선수는 항복을 선언했다.

2세트는 트리 선수가 초반에 상대 유닛 하나에게 방어력 약화를 걸면서 기분 좋게 시작했다. 그리고 트리 선수는 결국 그 유닛을 먼저 처치하는 데 성공했다. 유리해진 트리 선수는 계속 공격적으로 몰아붙였다. 로지스 선수도 상대의 공격을 잘 버티며 상대 유닛 한 기를 처치했다. 하지만 트리 선수는 사망한 자신의 유닛 한 기를 다시 살려냈다. 그리고 뛰어난 회복력과 유지력을 선보이며 상대 유닛을 지속해서 제압했고 2세트를 승리로 가져갔다.

3세트는 초반부터 두 선수가 전체 상태이상 공격을 사용했지만, 두 선수 모두 별다른 성과를 거두진 못했다. 이후에 로지스 선수가 순식간에 트리 선수의 유닛 한 개를 잡아내며 기선을 제압했다. 계속 공격적으로 플레이한 로지스 선수는 또 하나의 유닛을 잡아내며 승기를 잡았다. 트리 선수도 상대 유닛 한 기를 처치했지만, 승부는 이미 기울었다. 결국 로지스 선수가 3세트를 잡아내며 8강을 승리했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