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SWC] ‘톰신’ 선수, 치열한 접전 끝에 ‘바우스’ 선수 물리치고 결승 진출

톰신 선수가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 세계대회 월드 결선 4강에서 승리했다. 5세트까지 가는 접전이었다.

톰신 선수는 한국 시각으로 26일 오후 9시에 프랑스 파리에서 개막한 ‘서머너즈 워 월드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 월드 결선 4강에서 바우스 선수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 대 2로 승리했다.

1세트는 톰신 선수의 일방적인 승리였다. 톰신 선수는 빛속성 아크 엔젤을 잘 활용하면서 상대 유닛을 공략했다. 초반부터 기선을 제압한 톰신 선수는 결국 단 하나의 유닛도 잃지 않고 1세트를 승리했다. 2세트는 반대로 바우스 선수의 일방적인 승리였다. 바우스 선수는 상대 유닛 1개를 처치한 이후에 계속 몰아붙였고, 단 한기의 유닛도 잃지 않고 2세트를 승리했다.

3세트는 톰신 선수가 상대의 유닛 1개를 먼저 잡아내며 기선을 제압했다. 이후에도 톰신 선수는 상대 유닛을 하나 더 잡아내며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톰신 선수는 유리함을 계속 유지하며 3세트를 승리했다. 바우스 선수의 불속성 오라클이 상대가 건 디버프를 제대로 해제하지 못한 것이 패인이었다.

4세트는 바우스 선수가 역전승을 거뒀다. 바우스 선수는 초반에 톰신 선수의 기술에 순식간에 유닛 하나를 잃었다. 하지만 바우스 선수도 바로 상대 유닛 하나를 처치하며 균형을 맞췄다. 이후에 바우스 선수는 불속성 발키리를 잘 활용하며 상대 유닛을 하나씩 제압했고 4세트를 승리했다.

5세트는 톰신 선수가 초반에 상대 유닛 하나를 처치하며 기선을 제압했다. 바우스 선수는 핵심 유닛이 제 역할을 하지 못하며 위기에 몰렸다. 그 사이에 톰신 선수는 상대 유닛을 하나씩 제압하며 승기를 잡았다. 결국 톰신 선수가 5세트를 승리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