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샌드박스 압승! 카트라이더 시즌2 스피드-아이템전 싹쓸이로 2연속 우승

샌드박스 게이밍(전 세이비어스)이 완벽한 주행으로 한화생명 e스포츠(이하 HLE)를 또 한번 따돌렸다.

샌드박스 게이밍은 9일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2019 kt 5G 멀티뷰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팀전에서 HLE를 세트 스코어 2대0으로 따돌렸다. 스피드전은 물론, 아이템전까지 깔끔하게 이겨낸 완벽한 승리였다. 이에 따라 올해 열린 두 번의 시즌을 모두 차지하며 진정한 챔피언 팀으로 우뚝 섰다.

1세트 스피드전은 라운드 승리를 주고받는 치열한 승부가 펼쳐졌다. 샌드박스가 5트랙까지 홀수 트랙을 차지했고, 짝수 트랙은 HLE가 가져갔다. 성적은 대등했지만, 분위기는 달랐다. 샌드박스는 치열한 몸싸움과 라인 장악으로 이득을 챙겼다. HLE는 안정적인 라인을 위주로 실수 없는 주행을 노리는 전략으로 보였다.

특히 1라운드 마지막이 된 6트랙에서 샌드박스는 파고드는 HLE를 철저하게 막아냈다. 마지막에는 안쪽 코너를 파고드는 HLE를 밀쳐내며 상위권 순위를 쓸어 담으며 4대2의 전적으로 라운드 스코어를 선취했다.

2세트 아이템전까지 4연승을 따내며 샌드박스는 기분 좋게 챔피언의 자리를 지켜냈다.

샌드박스는 아이템전에서도 선취점을 가져가며 기세를 올렸다. 주행 중에는 상대에게 눌리는 모습으로 위태로웠지만, 마지막 코너를 노린 대형 물폭탄이 제대로 적중하면서 선두를 빼앗은 타이밍이 좋았다.

2트랙은 자석 아이템을 둔 눈치싸움이 치열했다. 샌드박스는 적을 밀어내는 전략으로 시간을 벌었다. 하지만 샌드박스는 이에 흔들리지 않았다. 오히려 마지막에는 자석으로 상대의 속도를 역이용하는 전략으로 2대0 우위를 달렸다.

3트랙은 번개 아이템 하나가 승부를 갈랐다. 샌드박스는 HLE의 맹공격에 쉽사리 순위를 올리지 못했다. 하지만 마지막 코너 직전 사용한 번개 아이템 연속 공격이 상대의 방어를 뚫고 치명타를 날리면서 마지막 순간 1위 자리를 빼앗는데 성공했다. 마지막이 된 4트랙에서는 상대의 진격을 전략적으로 막아내는 전략으로 라이벌 HLE를 완벽하게 물리치며 우승을 향해 질주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