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취재 GSTAR 펄어비스
펄어비스, 캐릭터 수집형 MMO ‘도깨비’ 정보 공개

펄어비스가 신작 ‘도깨비’에 대한 정보와 영상을 최초로 공개했다.

펄어비스는 14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지스타 2019 자사 부스에서 MMORPG ‘도깨비’에 대한 정보를 공개했다. ‘도깨비’는 사람들의 꿈에서 힘을 얻고 성장하는 도깨비를 찾아 모험을 떠나는 수집형 오픈월드 MMO 게임이다. ‘검은사막’ 애니메이션을 이끌어온 김상영 총괄 프로듀서와 ‘검은사막’, ‘R2’, ‘C9’의 기획을 담당했던 최서원 개발 프로듀서가 개발을 책임지고 있다.

김상영 프로듀서는 지스타 2019 펄어비스 부스에서 열린 신작 발표 행사에서 직접 게임을 소개했다. 그는 “게임 이름 지을 때 굉장히 고민했는데, 어느 날 한 사람이 ‘도깨비’라는 이름을 제안했다”라며 “친숙한 느낌과 독특한 느낌이 동시에 있는 단어다. 그리고 이 게임에 등장하는 친근하고 개성있고 익살스러운 몬스터들에게 딱 맞는 단어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게임 이름을 ‘도깨비’로 확정했다”라고 말했다.

▲펄어비스 김상영 프로듀서

신작 발표 행사에서는 ‘도깨비’ 영상이 최초로 공개됐다. 귀여운 캐릭터들과 익살스러운 각종 몬스터들이 어우러지는 영상이었다. 게임의 배경은 현실 세계로 보이며, 캐릭터가 안경을 쓰면 몬스터들을 소환할 수 있는 것으로 보인다. 

김상영 프로듀서는 “모바일 게임으로 개발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는데, 지금은 콘솔과 PC로 먼저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 중이다. 물론 PC와 콘솔 외에 다양한 플랫폼으로 출시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