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국내외 업체들의 비즈니스의 장! 지스타 2019 BTB관 풍경

국내 최대 게임쇼인 지스타 2019가 지난 14일부터 부산에 위치한 벡스코에서 진행되고 있다. 관람객들의 관심은 온통 제 1전시장에 마련된 BTC관과 야외 전시장, 야외 무대에 쏠리지만 정작 업계인들은 제 2전시장에 마련된 BTB관을 찾는다.

BTB관은 철저하게 비즈니스를 위해 마련된 공간이다. 국내외 업체들은 이곳에 부스를 마련해 자신들의 게임은 물론 관련 서비스를 알리고 새로운 사업 파트너 물색에 나선다.

이번 지스타 2019 BTB관에는 라인게임즈, 위메이드, 스마일게이트, 카카오게임즈, 플레이위드, 네시삼십삼분 등 BTC관에 참여하지 않은 업체들이 각각 크고 작은 부스를 통해 비즈니스 미팅에 나섰고, 크래프톤과 그라비티 등 BTC관에 부스를 마련한 업체들도 다양한 파트너를 만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아래는 BTB관을 수놓은 주요 업체들의 부스를 촬영한 것이다.

 

라인게임즈는 이번에 BTB부스를 통해 개발 중인 신작 '베리드 스타즈'의 체험 버전을 공개했다. 그리고 여기에 더해 베리드 스타즈의 닌텐도 스위치 버전까지 최초로 공개하며 남다른 행보를 보였다. 부스 내부에는 미팅을 위한 여러 공간이 마련됐다.

위메이드는 검은색을 중심으로 '미르 트릴로지'를 핵심 키워드로 잡았다. 그래서 부스 바깥에는 미르의 한문인 용이 그려져있고, 내부에서는 미르 트릴로지의 각 게임들을 커피의 핸드드립으로 재해석한 3종의 스페셜티 커피를 선보였다. 또한 내부 벽의 TV에는 미르4로 추측되는 캐릭터들의 움직이는 모델링이 순차적으로 보여졌다.

BTC에 부스를 마련한 크래프톤은 연합에 소속된 여러 회사를 외부에 노출하고 있었으며, 내부는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비즈니스 미팅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이번에 '로스트아크'로 대한민국 게임대상 6관왕을 차지한 스마일게이트는 깔끔한 디자인의 부스를 선보였다. 그리고 내부에는 VR 게임 '포커스 온유'의 체험대를 마련해 게임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카카오게임즈의 부스는 철저하게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공간으로 꾸몄다. 그래서 미팅 예약이 되지 않은 모든 사람의 출입을 통제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부스 외부에는 카카오프렌즈의 주요 캐릭터들로 꾸며졌다.

BTB관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플레이위드는 올해엔 스팀 PC방 사업을 전면에 내세워 다양한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물론 핵심 게임인 '로한M'을 비롯한 다른 게임들도 노출시켰다.

네이버는 클라우드 플랫폼을 메인으로 한 부스를 마련했다. 여기서는 단순히 비즈니스 미팅 뿐만 아니라 체감형 스크린 낚시 게임을 할 수 있는 공간을 따로 마련했다.

게임의 QA(품질검증)와 운영을 전문으로 하는 오르고소프트도 부스를 마련해 다양한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특히 장목환 대표가 적극적인 미팅을 하고 있는 모습도 자주 포착됐다.

NHN은 토스트의 게임 플랫폼인 게임베이스를 전면에 내세워 홍보와 함께 비즈니스 미팅도 진행했다.

그라비티는 화려한 BTC관 부스와 달리 아주 차분한 디자인의 BTB 부스를 마련했다. 이곳은 비즈니스 미팅은 물론 인터뷰를 진행하는 장소로도 활용됐다.

네시삼십삼분은 거품을 빼고 내실을 기하는 부스 디자인으로 BTB관에 부스를 마련했다. 여기서는 검협과 가디언 프로젝트, 복싱스타 등 게임 라인업에 대한 비즈니스 미팅이 진행됐다.

중견 게임사인 게임펍도 부스를 마련해 자사 게임을 해외에 선보이기 위한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올해도 수많은 업계 관계자들이 비즈니스를 위해 BTB관을 찾고 있다. BTB관은 토요일까지 운영된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