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최신소식
넷기어의 '뮤럴 캔버스', 美 언론에서 호평 이어가

지난 11월 국내에 정식 출시된 디지털 캔버스 ‘뮤럴 캔버스 Ⅱ’가 해외 언론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미국 유명 남성 패션지인 에스콰이어는 뮤럴 디지털 캔버스를 '2019 가장 쿨한 제품' 크리에이티브 가전 부문에 선정했다. 

에스콰이어는 ‘Best for Art Lovers’를 위한 제품이라고 소개하며 반 고흐부터 현대 사진작가의 작품까지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을 뮤럴 디지털 캔버스의 큰 강점으로 꼽았다. 여기에 주변 조도를 감지하는 광센서 탑재, 손으로 간편하게 캔버스를 조작할 수 있는 제스처 컨트롤 등 뮤럴 디지털 캔버스의 하드웨어도 장점으로 소개했다.

또한 에스콰이어는 ‘아내가 환불하지 않을 홀리데이 선물 베스트 65(The 65 Best Gifts for Your Wife That She Won't Immediately Return for Store Credit)’와 ‘모든 이를 만족시키는 베스트 테크 제품(The 55 Best Tech Gifts to Keep Everyone on Your Shopping List Happy)’ 가이드에도 뮤럴 디지털 캔버스를 선정한 바 있다.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선셋(Sunset)’은 스마트 홈 어워드에서 ‘베스트 스크린(Best Screen)’에 뮤럴 디지털 캔버스를 선정했다. 두 종류의 크기와 4가지 프레임을 제공하는 다양성, 캔버스 와이파이 연결 안정성과 에너지 효율을 장점으로 꼽았다.

김희준 넷기어코리아 마케팅 담당 이사는 “디지털 캔버스 뮤럴이 원화를 생생하게 구현하는 제품 기술력은 물론, 박물관이나 미술관 등 다양한 협업을 통해 풍부한 콘텐츠를 제공한다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으며 해외에서 특별한 연말 선물로 각광받고 있다”며 “국내에서도 프리미엄 가전이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예술에 관심이 있는 이들에게 한 개의 캔버스로 전 세계 3만 점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뮤럴 디지털 캔버스가 특별한 연말 선물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