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이슈
샤오미, 홍미노트8T 국내 출시... 가성비 정말 뛰어날까?

샤오미가 국내에 홍미노트 시리즈 최신작인 '홍미노트8T'를 출시한다.

국내 총판 지모비코리아는 기자간담회를 통해 오는 오는 12일 오후 12시부터 사전예약 판매를 진행하며, 정식 판매는 1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가성비(가격대 성능비)로 유명한 샤오미 제품인 만큼 이 제품의 가격 대비 성능은 어느 정도일지 기대된다.

국내 출시 홍미노트8T는 4GB 램과 64GB 저장용량을 갖춘 단일모델로 나오며 출시가격은 23만 9,000원이다. 가격만 보면 중저가형 가운데서도 저가모델에 가깝다. 따라서 이 제품이 중가 제품 이상의 퀄리티를 보여준다면 가성비가 높다고 인정할 수 있다.

우선 홍미노트 8T는 외관상 양면 글래스 디자인을 채택했으며 6.3인치 FHD+ 해상도를 가진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화면 밝기는 500니트이며 명암비는 1,500대1 이다. 전후면에는 고릴라 글래스5를 썼고, 스플래시 내성 나노코팅으로 내구성을 강화했다. 색상은 스타스케이프 블루/문라이트 화이트/문섀도우 그레이 총 3가지다. 디자인과 화면에서는 이 가격대의 다른 스마트폰에 비해 상당히 좋은 스펙을 가지고 있다. 화면크기도 충분히 크며 풀HD를 넘는 해상도는 사용에 어떤 불편도 주지 않는 수준이다.

후면에는 쿼드(4) 카메라가 탑재됐다. 1/2인치 센서를 이용한 79.4도 화각의 4,800만 화소(f/1.79) 카메라 모듈이 메인이다. 여기에 120도 화각의 8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200만 화소의 매크로 렌즈, 200만 화소의 심도 센서도 채택됐다. 실제 화질의 우수성은 좀더 시간을 두고 사용해봐야 알 수 있지만 일단 쿼드 카메라의 편의성을 저가형이 제공한다는 점에서는 높이 평가할 수 있다.

전면에는 인공지능(AI) 기능이 있는 1,300만 화소의(f/2.0) 셀프 카메라가 적용됐다. 이 전면 카메라는 후면과 같이 파노라마 촬영 기능이 있고 얼굴인식 잠금 해제, 손바닥 인식 촬영 기능도 있다. 저가형 스마트폰이라 보기 힘든 정도로 중가 제품 이상의 기능제공이다.

AP는 퀄컴 스냅드래곤 665이다. 3세대 AI 엔진을 내장했으며 AI 컴퓨팅 성능이 향상됐다. 사운드 기능도 향상됐으며 저주파 음파 진동을 통한 자동 청소 스피커 기능도 준비됐다. 배터리 용량은 전작인 홍미노트 7과 같은 4,000mAh이고 18W 고속충전을 지원한다. USB 타입C 포트와 3.5mm 헤드폰 잭, IR 리모트 기능, NFC기능도 있다. 특히 NFC기능은 모바일 결제 기능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전반적으로는 저가형의 한계로 인해 연산능력 부분을 책임진 스냅드래곤 665의 성능이 약간 낮다는 점과 4GB메모리가 조금 부족해 아쉬운 정도이다. 그렇지만 이것도 출시 가격을 생각해본다면 인정할 수 밖에 없다. 스펙으로 본 이 제품의 가성비는 매우 뛰어나다. 중국산에 대한 아직은 부족한 신뢰와 사후 서비스를 보강한다면 매우 매력적인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출처=샤오미

안병도 기자  press@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