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자율규제 무시하는 슈퍼셀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이하 기구)는 건강한 게임문화 조성을 위한 자율규제 강령(이하 강령)에 따라 미준수 게임물을 2020년 1월 13일 14차 공표하였다.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 모니터링을 통해 강령에 따라 확률형 아이템 확률을 공개하는지 여부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이에 따라 기구 내(內) 자율규제평가위원회는 2019년 12월 31일 기준으로 총 23종(온라인게임 5종, 모바일게임 18종)의 미준수 게임물을 공개했다.

자율규제는 정부 규제와 달리 이용자의 합리적 소비를 돕기 위하여 국내 게임물뿐만 아니라 해외 게임물 또한 모니터링 범위 내에 포함시켰으며, 강령에 따라 미준수 게임물을 공표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국내 중소 게임사뿐만 아니라 해외 사업자 또한 강령을 준수하려는 움직임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 

이번 발표 목록 대부분은 해외업체가 서비스 중인 게임물이다. 특히 슈퍼셀의 클래시로얄, 브롤스타즈 등 포함됐다. 두 게임은 각각 14회, 10회 자율규제 강령 미준수로 지적을 받아왔음에도 문제가 지속되고 있다. 플랫폼 별로는 모바일 게임의 비중이 높았으며, 도타2 등 스팀 기반 온라인게임물도 눈에 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