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모바일
삼성 갤럭시 S20, 카메라 화질과 GPS 신뢰성 저하 논란

삼성 스마트폰 갤럭시 S20 시리즈 제품이 일부 성능 저하 논란에 휩싸이고 있다. 카메라가 특정 상황에서 화질 저하를 보인다는 문제 제기에 이어서, 위성항법장치(GPS) 정확성이 떨어진다는 논란이 나오고 있다.

우선 갤럭시 S20은 카메라 성능 저하 문제를 겪었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카메라 사진 촬영 시 자동 초점을 잡지 못하거나, 1.1~3.9배 배율에서 화질이 저하되는 문제가 발생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 문제는 삼성이 펌웨어를 업데이트해서 문제를 해결한 바 있다.

하지만 22일 삼성 미국 커뮤니티, 레딧, 트위터 등에서 갤럭시 S20 시리즈의 GPS 문제가 알려졌다. 구글 맵과 웨이즈(Waze) 앱에서 GPS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는다는 주장이다. 때문에 앱을 사용할 때 갤럭시 S20 위치를 고정하는 데 10~15분이나 걸렸다. 또한 1.6~3.2킬로미터 반경 안에 여러 장소로 위치가 표시돼 정확성이 떨어졌다는 지적이다.

일부 사용자는 기기를 재부팅시키거나 앱과 데이터 등을 정리해 최적화 시킨 후 다시 실행했지만 이런 문제는 계속 발생했다. 이 가운데 5G 네트워크를 끄고 롱텀에볼루션(LTE)으로 바꾸고 SIM 카드를 전환하면 GPS가 제대로 작동했지만 일시적일 뿐, 다른 상황에서 또 같은 이상현상이 발생했다. 또한 교체한 기기에서도 같은 문제가 발견됐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20에 엑시노스 990과 스냅드래곤 865를 교차 탑재하고 있다. 문제가 발견된 스마트폰은 퀄컴 스냅드래곤 865 탑재 제품으로 미국, 캐나다 등에서만 발생하는 GPS 이상현상이다. 

샘모바일에서 사용하는 엑시노스 기반 갤럭시 S20에서는 문제가 없는 것이 확인됐다. 아직은 이 문제가 하드웨어인지 소프트웨어 문제인지 확실하지 않다. 삼성전자는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출처=삼성전자

안병도 기자  press@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