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롤드컵] G2의 역습에 당한 젠지, 2세트 연속 패배
사진제공=라이엇게임즈

젠지 이스포츠가 18일 중국 상하이 미디어 테크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8강 2세트마저 패배를 기록했다. 탈락까지 마지막 한 세트를 남긴, 벼랑 끝에 선 셈이다.

젠지는 2세트에서 트위스티드 페이트, 카밀, 니달리를 골랐다. 라인 전투와 합류전 등 공격적인 운영으로 승리하겠다는 의지가 반영됐다. 반면 G2는 탐켄치와 쉔, 사일러스로 진영을 꾸렸다. 트위스티드 페이트의 속도를 따라붙는 영리한 선택이다.

실제로 이런 선택은 초반 난타전에서 빛을 발했다. 트위스티드 페이트의 궁극기 활용을 탐켄치와 쉔이 커버하는 식으로 G2가 킬 스코어를 앞섰따. 여기에 라스칼의 측면 침투도 탐켄치의 보호와 스킬 연계로 무난히 맞밭아쳤다. 초반 이득을 골리지 못하자 정글러 니달리의 빠른 사냥 속도도 살아나지 못했다.

이후 하단 잠복 과정에서 킬 스코어를 올리긴 했다. 그런데 성장 격차 때문에 시간이 끌렸고, 뒤늦게 합류한 상대의 핵심 공격수들에게 후퇴 진영의 꼬리가 잡혔다. 반면 격차를 벌린 G2는 이어진 미드 2차 포탑 공성전에서 대승하며 젠지의 넥서스를 파괴했다.

이후 하단 잠복 과정에서 킬 스코어를 올리긴 했다. 하지만 성장 격차 때문에 시간이 끌렸고, 뒤늦게 합류한 상대의 핵심 공격수들에게 후퇴 진영의 꼬리가 잡혀 손해가 커졌다. 격차를 벌린 G2는 이어진 미드 2차 포탑 공성전에서 대승하며 젠지의 넥서스를 파괴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