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이슈
펄어비스 ‘검은사막’의 전 세계 온라인 유저 간담회 ‘칼페온 연회’가 남다른 이유

펄어비스가 12월 5일 전 세계 유저들을 상대로 온라인 유저 간담회를 진행한다. 행사 이름은 ‘검은사막 PC X Mobile X Console 칼페ON 연회’(이하 칼페온 연회)다.

칼페온 연회는 PC, 모바일, 콘솔로 서비스되고 있는 ‘검은사막’의 전 세계 유저들이 개발자들과 온라인으로 만나는 행사다. 기존에는 오프라인으로 진행됐었지만, 코로나19로 대규모 오프라인 모임 진행이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에 이번에는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다. 펄어비스는 칼페온 연회를 통해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는 등 유저들과 소통하고 ‘검은사막’, ‘검은사막 모바일’, ‘검은사막’ 콘솔 버전의 업데이트 계획을 공개한다.

게임 업체가 온라인 간담회를 진행하는 것은 코로나19 이후에 흔하게 볼 수 있는 광경이다. 하지만 이렇게 전 세계 유저들을 대상으로 같은 시간에 온라인 간담회를 진행하는 것은 게임 업체 입장에서 매우 어렵고 이례적인 일이다. 국가별로 업데이트 시기와 내용이 다르기도 하고, 다양한 언어를 동시에 지원해야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펄어비스는 이런 여건이 된다. ‘검은사막’은 지역마다 출시 시기는 달랐지만, 지금은 전 세계적으로 같은 버전이 서비스되고 있다. 펄어비스 본사에 다양한 외국인 직원들도 있기에 다양한 국가와 지역의 유저들을 상대하는 노하우도 쌓여있다. 이런 경우는 흔치 않다.

펄어비스는 이미 지난 6월 ‘하이델 연회 엣홈(AT HOME)’을 통해 국내 게임 업체 최초로 전 세계 유저를 대상으로 온라인 생방송을 진행한 바 있다. ‘하이델 연회 엣홈’은 한국어, 영어, 러시아어, 스페인어, 터키어, 포르투갈어, 일본어, 중국어, 태국어 이상 9개 언어를 지원했고 6만여 명이 시청했다. ‘검은사막’ 오케스트라 공연과 ‘검은사막’ 인포그래픽, 하반기 업데이트 방향을 공개해 유저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특히 최근에 진행된 신규 캐릭터 ‘하사신’은 전 세계의 PC, 모바일, 콘솔 버전에 동시에 추가되기도 했다. 펄어비스는 다년간의 게임 라이브 서비스를 진행하며 게임 개발 프로세스를 유기적으로 운영했다. 덕분에 신규 캐릭터 ‘하사신’을 ‘검은사막’ PC, 모바일, 콘솔 버전에서 모두 활용이 가능하도록 만들었다. 덕분에 새로운 캐릭터를 특정 국가나 플랫폼 유저만 즐길 수 없는 상황이 나오지 않았다.

이렇게 신규 캐릭터 전 세계 동시 업데이트, 해외 직접 서비스, 전 세계 유저를 대상으로 하는 온라인 행사 진행 노하우라는 다양한 경험을 쌓은 펄어비스가 이번에 또 한 번 대규모 온라인 유저 간담회를 진행한다. 이번 칼페온 연회를 기대해도 되는 이유다.

펄어비스는 칼페온 연회 개최를 앞두고 ‘글로벌 온라인 방청객’을 모집했다. 온라인 방청객에 선정된 유저는 이용자는 화상회의 프로그램으로 쌍방향 소통에 참여할 수 있다. 참여한 유저들에게는 흑정령 무드등, 흑정령 키링, 흑정령 머그컵 등의 선물이 지급된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