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포토] 롯데월드에 '카트라이더'가 떴다! ‘월드 카트레이싱’ 인기

넥슨과 롯데월드 어드벤처(이하 롯데월드)가 지난 6월 18일 테마파크 롯데월드에서 온라인게임 ‘카트라이더’를 즐길 수 있는 컬래버레이션 어트랙션 ‘월드 카트레이싱(WORLD KARTRACING)’을 오픈했다.

올해로 서비스 17주년을 맞은 ‘카트라이더’는 귀엽고 친근감을 주는 캐릭터를 바탕으로, 다양하고 새로운 트랙과 카트 바디를 꾸준히 선보이며 오랜 기간 한결 같은 인기를 과시 중인 국민 레이싱게임으로, 롯데월드에 등장한다는 예고 소식만으로도 이목을 끌었다.

100% 예약제로 이용 가능한 ‘월드 카트레이싱’은 6월 18일 오픈 첫날 금요일 예약 조기 마감은 물론, 첫 주말까지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어트랙션으로서의 ‘카트라이더’ 매력도 입증했다.

‘월드 카트레이싱’은 두 가지 존으로 나뉘어 운영된다. 먼저, ‘서킷(8인) 레이싱존’에서는 경기에 함께 참여한 8인이 아이템전으로 승부를 가리게 된다. 원형 경기장 내 신나는 음악과 조명 연출은 경기에 박진감을 더하고, 운전석 모양의 시뮬레이터에 마련된 레이싱 휠과 페달은 실감나는 드라이빙 경험을 선사한다.

보호자와 어린이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패밀리(4인) 레이싱존’에서는 어린이가 직접 또는 보호자가 대신 조이패드를 통해 카트를 운전하는 동안 화면 속 카트 움직임에 따라 이동하는 모션체어로 카트에 탑승한 듯한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이와 함께, 어트랙션 오픈 첫 주말 진행된 ‘로티스 어드벤처’ 퍼레이드에는 ‘카트라이더’ 대표 캐릭터 ‘다오’, ‘배찌’가 깜짝 등장해 관람객들로부터 큰 환호를 얻었다.

‘다오’와 ‘배찌’는 퍼레이드 행렬, 단체 군무 속에서도 캐릭터 특성을 살린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특히 행진 내내 귀찮은 듯한 행동으로 게으른 ‘배찌’의 성격을 그대로 보여줘 관람객들에게 큰 웃음을 줬다. ‘다오’, ‘배찌’는 오는 7월 31일, 8월 1일 오후 2시에 진행되는 ‘로티스 어드벤처’ 퍼레이드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