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유나의 옷장, 암호화폐 '픽시코인' 도입

플레로게임즈(대표 이호대)는 자사의 퍼블리싱 타이틀 <유나의 옷장 for kakao(이하 유나의 옷장)>에 이더리움 기반의 암호화폐 ‘픽시코인(PXC, Pixiecoin)’을 도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국내서 상용화 중인 게임에 암호화폐(가상화폐)가 적용된 첫 사례다.
 
'픽시코인’은 지난 11일 안드로이드 및 iOS 버전에 모두 업데이트됐다. <유나의 옷장> 이용자는 플레이 및 이벤트 보상으로 코인을 받을 수 있고, ‘디자이너’ 콘텐츠를 통해 추가로도 획득 가능하다. 이렇게 얻은 ‘픽시코인’은 게임 내에서 고급 재화로 사용할 수 있음은 물론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기록되어 자산 자체로도 가치를 지니게 된다.
 
<유나의 옷장>에 가장 먼저 암호화폐가 적용된 데에는 대표 콘텐츠 ‘디자이너’의 영향이 컸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디자이너’는 이용자가 직접 의상을 디자인해 전용 상점에 올려 판매하는 시스템으로 이용자는 판매 수량을 본인이 정할 수 있고, 판매 금액의 일부를 실제 게임 내 유료 재화로 받을 수 있다. 이용자가 부담 없이 접근할 수 있으면서도 능동적인 재화 생산 및 소비를 가능케 해 암호화폐를 활용한 이용자 간의 거래 장려에 무엇보다 적합했다는 이유다.
 
플레로게임즈 관계자는 “게임사 입장에서는 게이머들의 실제 플레이를 기반으로 한 다채로운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고, 이용자 입장에서는 자신의 노력에 대한 합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며, “’픽시코인’의 도입으로 이용자 주체의 가치 있는 아이템들이 많이 생성되고, 더욱 활발한 플레이와 거래가 이루어질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