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게임영상
[영상] 시프트업, '프로젝트: 이브' 전투 영상 공개…대대적인 개발자 채용

시프트업(대표 김형태)이 자사가 개발중인 콘솔 게임 ‘프로젝트: 이브(Project:EVE)’의 전투 영상을 공개하고, 대대적인 개발자 채용에 나섰다.

‘프로젝트: 이브’는 2019년 4월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공개한 시프트업의 신작이다. 김형태 대표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내부에서는 여러 콘솔에 대응할 수 있도록 개발 중이다. 그 외에 스팀과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PC 버전을 내는 것도 긍정적으로 고려하고 있다”라고 밝힌 바 있다.

장르는 액션 어드벤처이며, 빼앗긴 지구를 되찾기 위해 지구로 파견된 소녀 ‘이브’(EVE)와 주변 동료들의 모험담을 그리고 있다. 이들은 인류를 지구에서 몰아낸 침략자 세력 ‘네이티브’(NA:TIVE)를 지구에서 몰아내기 위해 ‘프로젝트: 이브’라는 계획을 실행했다는 설정이다.

시프트업 김형태 대표는 “한국에서 개발되는 흔치 않은 3D 싱글플레이 액션 게임이다”라며 “개발 과정이 국내에서는 잘 시도하지 않던 방식이다. 걸어보지 못한 길을 걷고 있는 만큼, 재미있는 결과가 나오기도 한다. 무언가를 창조한다는 사실을 온몸으로 실감하면서 개발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티저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전투 영상은 빼앗긴 지구를 탈환하기 위한 ‘이브’와 미지의 침략자 ‘네이티브’와의 전투를 담고 있다. 시프트업은 ‘프로젝트: 이브’를 개발하기 위해 고밀도 3D 스캔 시스템과 퍼포먼스 캡처 시스템을 갖춘 독립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다.

시프트업은 전투 영상 공개와 함께 ‘프로젝트:이브’ 개발자를 대대적으로 모집한다. 김형태 대표는 2019년 4월에 개최된 쇼케이스에서 “개발 초기 단계라서 10여 명이 개발하고 있다. 본격적인 개발을 위해서는 추가 인력이 필요하고, 최종적으로는 100~120명 정도를 생각하고 있다”라고 말한 바 있다. 모집 분야는 프로그래머, 디자이너, 아트 등 15개 부문이다. 채용 안내 페이지에는 각 직군의 대표 개발자가 개발 문화, 인재상, 비전 등을 제시한다.

김형태 대표는 “기술적으로 차세대기의 비주얼을 표현하고 싶은 분, TA, 라이팅 아티스트, 3D 스캔을 이용한 모델링에 관심이 있으신 분 등 많은 분야에서 새로운 얼굴을 기다리고 있다”라며 “시프트업의 게임은 누군가에 의해 드랍(중단)되는 일없이 분명 완성될 것이고, 그다음을 통해 계속 성장해 나갈 것이다. 이 과정을 함께 하고 싶은 분들의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