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SWC 2021
[SWC2021] 위기에 강한 PINKROID, 깜짝전략으로 강적 BIGV 격파
출처=컴투스 공식 중계방송 캡처

PINKROID가 한국 시각 13일 열린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2021(이하 SWC2021)’ 월드 파이널 4강 1경기에서 BIGV를 물리치고 결승전에 선착했다.

경기의 명암은 챔피언 밴픽으로 갈렸다. PINKROID는 주력 몬스터인 물마도사가 상대 불화백에 카운터를 맞으며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4세트부터 유니콘과 리치를 공격수로 돌리는 대체 전략으로 난관을 극복했다.

1라운드는 BIGV가 챙겼다. 풍유니콘과 불해왕 해왕을 조합한 밴픽을 선택해 상대 풍오라클을 집중 사격하는 전술이 통했다. 첫 공격 기회부터 적극적으로 체력을 깎아놓은 점도 압박을 가하는 한 수였다. 이어 풍유니콘의 기절과 연속 공격을 휘두르며 라운드 스코어를 선취했다.

2라운드에서 PINKROID가 반격을 가했다. 주력 몬스터인 불 오라클의 공격력으로 상대의 카운터 공격을 받아치는 밴픽이 제대로 먹혔다.

출처=컴투스 공식 중계방송 캡처

BIGV도 만만치 않았다. 3라운드에서 불화백을 과감하게 골라 상대의 물마도사를 제대로 카운터쳤다. 상대 웅묘무사의 공격에 불해왕을 먼저 내주며 수세에 몰리는 듯한 순간도 있었다. 하지만 패시브 스택이 찬 상대 물마도사를 계속 족자 가두리로 견제하는 전략을 성공시키며 다시 주도권을 찾았다.

4라운드 다시 PINKROID가 뒷심을 발휘했다. 유니콘을 메인 공격수로 삼아 과감한 공격을 이어가며 BIGV의 압박을 벗어났다. 특히 불화백을 준비한 상대의 전력을 정면으로 돌파했다. 준비한 전술을 과감하게 시도하는 담력도 승리에 기여하는 결정적인 한 수였다.

마지막 세트에서는 풍비스트라이더를 먼저 가져온 뒤 불오공과 불리치를 주력 공격수로 선택하는 선택했다. 상대 풍드래곤나이트를 견제하기 위한 선택이었다. 실제로 불리치의 공격으로 시작된 PINKROID의 공격은 풍오라클과 암니키를 빠르게 잡아내며 상대의 항복을 받아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