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비즈니스
연매출 3.7조 기록한 엔엑스씨, 투자 덕에 순이익 2배 이상 증가

넥슨 그룹의 전체 실적이 공개됐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유지 혹은 감소했지만 당기순이익이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엔엑스씨가 지난 8일 공개한 2021년 연결실적발표에 따르면, 엔엑스씨의 매출은 3조 7,146억 원으로 전년 대비 0.4%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1조 1,022억 원으로 전년대비 19.5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당기순이익은 1조 4,767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119.7% 증가한 것이 눈에 띈다.

게임 부문에서의 실적은 감소했지만 기타사업에서의 실적이 증가한 것이 눈에 띈다. 게임 부문은 매출 2조 8,565억 원, 영업이익 9,776억 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매출은 11.5%, 영업이익은 26.8% 감소했는데, 기타 사업은 매출 8,581억 원, 영업이익 1,246억 원으로 전년대비 매출은 70.9%, 영업이익은 285% 증가했다.

넥슨코리아의 경우 매출은 1조 9,334억 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10.29% 감소, 연속 2조 매출 달성에는 실패했다. 그리고 영업이익은 4,982억 원으로 전년대비 21.44% 감소했는데, 당기순이익은 4조 5,232억 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904.93%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 증가 요인은 배당금 수익으로 4조 1,928억 원을 벌었기 때문인데, 이는 해외 투자 펀드의 성과로 알려졌다. 이 내용으로 인해 엔엑스씨 전체의 순이익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넥슨코리아가 지난 2020년에 네오플로부터 빌린 1조 6,961억 원은 작년 10월 전액 조기상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운영 및 투자를 위해 사용할 예정이었지만, 그 사이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한 것에 더해 위에서 언급한 당기순이익 증가로 미리 상환한 것으로 보인다.

‘던전앤파이터’를 서비스하는 네오플의 실적도 공개됐다. 매출은 7,611억 원으로 전년대비 14.5% 감소, 영업어익은 5,958억 원으로 전년대비 21% 감소했다. 하지만 당기순이익은 9,312억 원으로 전년대비 38.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넥슨코리아와 네오플의 경우 매출과 영업이익이 감소했지만, 최근 출시한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이 우수한 흥행 성적을 거두고 있는 상황이어서 올해 실적이 크게 증가할 전망이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