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비즈니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배당금 전액 위믹스 매입 약속 이행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가 자신의 급여와 주식 배당금을 가상자산인 위믹스로 받겠다는 약속을 이행했다.

위메이드는 18일 위믹스네트워크 공지를 통해 장현국 대표가 위믹스 토큰을 구매했다고 밝히며 구매 내역을 공개했다.

장 대표는 4월 18일 오후 1시 47분 부로 14,256개의 위믹스 토큰을 개당 5,394원에 매수했다고 밝혔다. 장내 거래이며 총 매수 금액은 7,690만 원이다. 수수료를 제한 실수령 수량은 14,235개다.

하지만 코인을 한 번에 사다 보니 다소 높은 가격에 매수가 됐고, 그에 따라 장 대표는 발표 시기 기준으로 12.87%의 손실을 입은 상황이 됐다. 하지만 장 대표가 위믹스에 올인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만큼, 당장의 손실은 감수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13일 위메이드는 “4월 초부터 장현국 대표는 자신의 급여 모두로 위믹스 토큰을 마켓에서 구매할 예정이며, 2021 회계연도와 향후 위믹스 토큰을 구매하기 위해 자신의 배당금을 사용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위믹스 구매는 주식배당금 전액을 사용한 것이다. 그리고 조만간 4월에 받게 되는 급여도 위믹스 매수에 사용할 예정이다. 위메이드 측은 장 대표의 구매 소식을 계속 공유하겠다는 입장이다.

이에 앞선 지난 2월 9일 2021년 실적 발표 당시 장 대표는 “위믹스는 위메이드의 전부다. 가장 중요한 자산이고, 가장 중요한 보상 수단이다. 법, 규제, 세무적인 문제가 종결되면, 나부터 위믹스로 급여를 받겠다”며 “상상할 수 있는 모든 것을 실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 다양한 투자와 협업을 지속하겠다. 그렇게 해서 생태계를 확장 시키겠다”고 밝힌 바 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