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취재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블록체인 기술이 게임과 현실의 경계 허물 것”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가 블록체인 기술이 게임 내 경제와 현실 세계 사이의 장벽을 허물 것이라고 전망했다.

장 대표는 9일 열린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KBW) 2022 기조연설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미래를 진단했다.

그는 “게임은 우리가 어디에서 암호를 사용할 수 있는지에 대한 답을 제공한다. 암호화폐의 효용성은 게임에서 찾을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장 대표는 차세대 게임 콘텐츠로 주목받는 메타게임의 핵심 요소로 새로운 정체성과 경제를 지목했다. 이는 토튼 기반의 경제 체계인 토크노믹스를 언급한 것으로 풀이할 수 있다. 그는 여러 발표를 통해 많은 게임이 연계되는 경제활동과 플레이의 재미를 메타버스라고 정의한 바 있다.

현재 위메이드는 위믹스 플랫폼을 중심으로 블록체인 게임 및 플랫폼 확장에 집중하고 있다. 창작자가 자유롭게 블록체인 콘텐츠를 유통하는 것이 장 대표가 그리는 미래다. 기존 ESD와 오픈마켓이 콘텐츠의 전달(유통)을 위한 플랫폼이라면, 위메이드는 하나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 플랫폼이란 차이도 언급했다.

그는 “위메이드는 디지털 블록체인 경제를 위한 개방형 플랫폼이 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라며 “자체 메인넷인 위믹스 3.0은 물론, 스테이블 코인도 다음 달에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블록체인 서비스를 제공할 플랫폼이 필요할 때 그 회사가 위메이드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강조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