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넥슨, 모바일 기대작 '갓썸: 클래시 오브 갓' 퍼블리싱 계약

넥슨(대표 이정헌)은 넥슨게임즈(대표이사 박용현)가 개발 중인 모바일 신작 ‘GODSOME: Clash of Gods(이하 갓썸)’의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갓썸’은 넥슨게임즈의 축적된 개발 노하우 및 역량을 기반으로 선보이는 MMORTS 신작으로, 아시아 뿐만 아니라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시장 출시를 목표로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규모 영토 전쟁이 핵심인 ‘갓썸’은 다수의 플레이어가 광활한 전장에 동시에 접속해 상호작용하는 MMO의 특징과, 실시간 전략 기반의 시뮬레이션 요소가 결합된 게임이다. 다양한 자원을 수집해 자신의 영토를 발전시켜 강력한 ‘지도자’가 되는 성장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이와 더불어 다양한 특성과 능력을 지닌 40여 종의 신들을 수집할 수 있으며, 영웅으로 육성시켜 전쟁을 승리로 이끌어가는 것이 강점이다.

넥슨은 이번 계약으로 ‘갓썸’의 국내 및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획득했으며, 탄탄한 유저층을 갖고 있는 MMORTS만의 다채로운 재미를 전 세계의 유저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넥슨게임즈 박용현 대표는 "'갓썸’은 넥슨게임즈에 축적된 MMO 개발 노하우를 RTS 장르에 집약한 게임"이라며, "실시간 전략게임의 장르적 매력을 충실히 구현하는 한편, 신들의 전쟁을 연상시킬 만한 대규모 전투로 더 큰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이번 퍼블리싱 계약으로 넥슨의 신작 라인업에 넥슨게임즈표 MMORTS 장르가 추가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넥슨게임즈가 오랜 시간 쌓아온 개발 노하우와 넥슨의 퍼블리싱 역량으로 전 세계의 유저들에게 ‘갓썸’만의 매력과 재미를 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