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라이엇 게임즈, '발로란트' 총싸움 게임 왕좌에 등극

라이엇 게임즈의 1인칭 전술 슈팅 게임(FPS) 발로란트가 지난 17일, 한국 서비스 런칭 후 2년 만에 PC방  인기 순위 3위에 올랐다. PC방 게임 통계 업체 ‘게임트릭스’가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 발로란트는 9월 17일 5.95%의 점유율을 기록, ▲서든어택(5.75%) ▲배틀그라운드(5.06%) 등 PC방 상위권 FPS게임 경쟁작을 제치고 동장르내 점유율 1위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2020년 출시된 발로란트는 지난해 말 조금씩 인기를 끌어올린 데 이어 올해 6월부터 PC방 인기 순위 TOP 10에 진입하는 등 본격적인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발로란트는 지난달 3.70%의 PC방 월간 점유율을 달성한 데 이어 9월 8일에는 인기 게임 '배틀그라운드'를 제치고 FPS 장르 2위에 등극했다. 그 후 불과 열흘도 채 안돼 FPS장르 1위에 오른 만큼, 확고한 '대세 게임'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발로란트의 상승세에는 요원들의 다양한 스킬이 만들어내는 변수 등 특유의 게임성과 요원, 맵, 스킨 등 꾸준한 업데이트에 더해 ‘제트’ 뮤직비디오 ‘Can’t Slow Me Down’, PC방과 연계한 ‘VAL조각 이벤트’와 ‘PC방 썸머 VAL캉스’ 등 한국 플레이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다양한 마케팅 포인트가 영향을 미쳤다. 핵 방지를 위해 독자 개발한 ‘뱅가드’가 클린한 게임 환경을 조성했다는 점 역시 플레이어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요소다.

구기향 라이엇 게임즈 홍보총괄은 “발로란트가 특유의 긴장감있는 매력으로 PC 온라인게임 시장에 즐거운 파란을 일으키고 있다”며, “한국대표팀 DRX의 역전 드라마가 이어진 <2022 발로란트 챔피언스: 이스탄불>의 주말 경기 또한 그 견조한 상승세에 화력을 더했다”고 덧붙였다.

DRX는 <2022 발로란트 챔피언스: 이스탄불> 플레이오프 패자 2라운드에서 유럽/중동/아프리카 대표 프나틱(Fnatic)을 꺾고 패자 준결승에 오른 데 이어, 패자조 결승에서는 미국의 옵틱 게이밍(Optic Gaming)과 풀세트 접전 끝에 아쉽게 석패하며 최종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발로란트는 VAL조각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플레이어들은 집 또는 라이엇 프리미엄 PC방에서 발로란트를 플레이한 뒤 VAL조각과 PC방 조각을 획득할 수 있다. ▲스카이 긴팔 티셔츠, ▲스카이 휴대폰 케이스 ▲발로란트 힙색 가방과 같이 매 회차 변경되는 한정 상품이 플레이어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회차의 PC방 응모 교환 상품은 10월 4일 변경된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