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포토] 넥슨 ‘마비노기’ 굿즈 펀딩 초과 달성, IP 파워 입증

넥슨은 지난 1월 26일,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오픈한 ‘마비노기’ 굿즈 펀딩이 일주일 만에 1,700%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뿐만 아니라 실제 구매까지 이어지는 전환율 또한 80% 이상을 기록하는 등 ‘마비노기’의 강력한 IP 파워가 증명됐다고 덧붙였다.

이번 펀딩은 ‘마비노기’ 감성을 담아낸 굿즈 크리스탈 오르골, 마비노기 일러스트 세트, 아로마 베어 모찌 쿠션 3종으로 구성됐다. 이 중, 크리스탈 오르골은 지난해 6월에 연 ‘마비노기’ 여름 쇼케이스 에서 굿즈 선호도 1위를 기록한 상품이다. 이는 와디즈에서 진행된 역대 오르골 제품 매출 기록을 일주일만에 넘어섰다고 한다.

크리스탈 오르골은 게임 OST 중 하나인 검은 장미의 노래(Song of Black Rose)로 제작됐다. 밀레시안(게임 유저)의 추억과 낭만, 판타지 감성을 자극하는 곡이다. 크리스탈 속에는 크리스텔을 상징하는 검은 장미와 타르라크가 머물렀던 시드 스넷타 지역의 눈송이를 형상화해 서정적 분위기를 더했다.

마비노기 일러스트 세트는 고퀄리티 일러스트를 일상에서 소장할 수 있도록 일러스트 엽서 18종, NPC 포토카드 32종, 모리안 마우스패드, 아크릴 스탠드 등으로 구성됐다. 엽서는 첫 번째 메인 스트림 일러스트부터 인기 NPC의 모습이 담겨있다. 

지난해 여름 최면향 업데이트 이후 밀레시안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아로마 베어를 모찌 쿠션으로 선보인다. 귀여운 아로마 베어의 얼굴을 입체감 있게 살린 것이 특징으로, 말랑말랑한 촉감이 매력적이다.

‘마비노기’ 굿즈 3종은 오는 20일까지 와디즈 펀딩 페이지에서 단품 또는 세트로 판매된다. 또한, 12일까지 서울 성수동 연무장에 위치한 오프라인 쇼룸 공간 와디즈에서 만나볼 수 있다. 쇼품에는 크리스탈 오르골과 일러스트 세트 전 구성품이 전시된다. 포토존에서는 아로마 베어 모찌 쿠션 촬영이 가능하다.

넥슨 민경훈 디렉터는 “’마비노기’ 굿즈에 보내주신 밀레시안 분들의 뜨거운 애정과 관심에 감사드린다”며 “많은 밀레시안분들이 에린에서 즐거운 생활과 더불어 일상에서도 판타지 라이프를 접하고 경험하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