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이슈
위믹스 추가 매수한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누적 금액 6.6억 돌파

위메이드의 장현국 대표가 가상자산인 위믹스를 또다시 매수했다. 벌써 12번째다.

위메이드는 장현국 대표가 24일 수령한 2월 급여로 위믹스를 매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매수한 위믹스는 15,669개이며, 금액은 약 5,200만 원이다. 

지난 16일부터 코인원 거래소에 위믹스가 재상장되면서 원화 거래가 가능해짐에 따라, 이번 급여부터 코인원에서 위믹스 매수을 진행했다고 위메이드 측은 밝혔다. 그리고 매수 과정에서 시장에 미칠 수 있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알고리스의 오픈 API를 통한 분할 매수로 진행됐다.

장 대표는 작년 2월 실적발표 당시 “위믹스는 위메이드의 전부이자 가장 중요한 자산”이라며 위믹스 생태계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겠다는 약속을 이행하기 위해 위믹스로 급여를 받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그에 따라 장 대표는 작년 4월부터 자신의 급여와 위메이드 지분 배당금을 전액 위믹스 매수하고 있다. 월 급여로 매수한 것이 11번, 배당금이 1번으로 총 12번을 매수한 것. 다음 달에도 매수를 진행하면 1년 간의 급여를 모두 위믹스로 매수하게 된다.

장 대표가 그간 매수해 온 위믹스는 총 418,442개이며, 여기에 투자한 금액은 총 6억 6,273만 원이다. 그리고 이를 통한 보유 자산은 최근 위믹스 시세 기준으로 약 13억 3천만 원으로 집계, 꾸준한 투자가 수익으로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위믹스는 작년 말 디지털자산거래소공동협의체(DAXA) 소속 5대 거래소에서 상장이 폐지되며 위기를 겪었다. 가격이 한 때 200원대까지 떨어지기도 했다.

하지만 ‘미르M’ 글로벌의 흥행과 해외 유명 거래소 상장, 그리고 DAXA 소속 거래소 중 하나인 코인원이 위믹스를 재상장하며 국내 원화 거래가 재개 등 호재가 이어지며 가격이 상승하는 등 다시 분위기가 살아나고 있다. 24일 현재 위믹스의 가격은 3,200원대를 기록 중이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