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포토] 라이엇 아케이드 ICN, 누적 방문객 5만 명 돌파

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조혁진)가 인천국제공항에 조성한 ‘라이엇 아케이드 ICN’이 누적 방문객 5만 명을 돌파했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내 면세구역에 위치한 ‘라이엇 아케이드 ICN’은 게임과 여행의 만남을 콘셉트로 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공항에 들어선 첫 번째 게임 브랜드 스페이스다.

지난해 11/29(화) 오픈한 ‘라이엇 아케이드 ICN’은 상품 판매 목적을 벗어나 ▲게임 플레이 ▲미션 수행 및 상품 획득 ▲휴식 및 정보 확인 등 방문객들을 위한 새로운 경험의 장으로 설계되어, 3개월 만에 누적 방문객 5만 3천 명을 돌파하며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다.

LoL과 발로란트(VALORANT) 등 라이엇 게임즈의 대표 게임을 즐기거나, 보딩패스에 스탬프를 찍는 미션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쉬운 콘텐츠로 접근성을 높인 점 역시 ‘라이엇 아케이드 ICN’에 대한 높은 만족도로 이어졌다. 

실제로, 공간을 찾은 방문객의 97%는 ‘전반적인 체험’에 대해 ‘만족스럽다’고 평했으며 이 중 78.1%가 ‘매우 만족스럽다’고 평가했다. 체험 콘텐츠 만족도는 ▲보딩패스 스탬프 미션(49%) ▲리그 존 게임 미션(45.8%) ▲발로란트 존 게임 미션(32.9%)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유미의 포토부스(26.2%) 순으로 높았다. 

방학과 설날 등 공간 오픈 후 맞이한 연휴에 더해, 공간에 대한 인지도가 올라감에 따라 방문객 숫자도 점진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주요 방문객은 20대·30대·10대 순으로 많았으며, 전체 70%가 20대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중 여성 방문객은 전체의 20.6%에 달했다.

또한, 10대 방문객이 가족과 함께 ‘라이엇 아케이드 ICN’을 찾아 자신의 게임 경험을 공유하는 등 개인·친구 외 가족 단위 방문객의 발걸음도 이어졌다. 

‘라이엇 아케이드 ICN’은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내 면세구역 29번 게이트 옆에 위치하고 있으며 3월 1일(수)부터 기존 대비 운영 시간을 40% 이상 확대, 오전 8시부터 저녁 9시까지 운영된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