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이슈
넷마블 '스톤에이지' IP 게임, 내자 판호 발급 '겹경사'

넷마블의 IP 중 하나인 '스톤에이지'를 활용한 게임이 중국 판호를 발급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국가신문출판서는 지난 20일 홈페이지를 통해 총 86종의 판호 승인 게임을 공개했으며, 이중 넷마블의 '스톤에이지' IP를 활용한 '석기시대:각성'이 내자판호를 발급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게임의 개발과 퍼블리싱은 중국 최대 게임사인 텐센트에서 맡아 진행한다. 따라서 흥행 가능성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

이번 판호는 지난 2022년 11월 판호를 받은 '신석기시대' 이후 '스톤에이지' IP로 발급받은 두 번째 게임이다. 그로 인해 넷마블은 '스톤에이지'로만 2배의 로열티 수익을 얻게 될 예정이다.

이로써 넷마블은 지난해 말 판호를 발급받은 ‘제2의 나라’, ‘A3: 스틸얼라이브’, '샵타이탄' 등과 함께 총 5종의 게임이 중국 시장 진출을 앞두게 됐다. 

이에 대해 넷마블의 관계자는 "자사의 스톤에이지 IP를 기반으로 한 신규 게임 '석기시대:각성'이 중국 판호를 발급받았다. 해당 게임의 개발과 퍼블리싱 권한은 텐센트에서 갖고 있으며, 당사는 라이선스 제공에 따른 로열티를 받게 된다"고 말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