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이슈
아시안 게임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한국팀 은메달 획득

아시안 게임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결승전에서 한국이 은메달을 획득했다. 금메달은 중국이, 동메달은 대만이 차지했다.

항저우 아시안 게임 정식 종목으로 선정된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결승전이 1일 종료됐다. 아시안 게임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기존의 배틀로얄 방식이 아니라, 4팀이 한 맵에서 운전과 사격을 병행하고, 각자의 기록을 경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중국은 결승전 1세트부터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선두로 치고 올라왔다. 2세트도 중국이 압도적인 기록으로 1위로 골인했다. 사실상 이 시점에서 중국이 금메달을 따는 것이 유력해졌다. 한국은 대만과 2위 경쟁을 하는 것이 현실적인 상황이었다. 3세트에서 한국은 다소 불안한 모습을 보여주며 3위로 골인했지만, 전체 기록에서는 2위를 유지했다.

마지막 4세트에서 한국은 좋은 출발을 보였지만, 운전 중에 바위에 한 번 막히며 4위로 밀려났다. 하지만 대만도 운전 중에 벽에 한 번 부딪히며 한국이 2위로 올라왔다. 첫 번째 사격 구간에서는 중국이 선두로 치고 올라왔고, 한국은 2위를 지켰다. 불안하게 출발한 대만은 한국에 밀려서 3위로 떨어졌다. 이후에도 한국과 대만은 2위 경쟁을 치열하게 벌였다.

중국은 두 번째 사격 구간에 가장 먼저 도착했다. 한국과 대만은 비슷한 시기에 두 번째 사격 구간에 도착했다. 두 번째 사격 구간에서도 중국이 선두를 유지하며 가장 먼저 세 번째 사격 구간으로 이동했다. 한국은 대만과의 차이를 조금씩 벌리며 2위를 유지했고, 세 번째 사격 구간으로 이동했다.

세 번째 사격 구간에서 중국은 다른 국가와의 점수차이를 200점 정도 벌렸다. 한국은 이 구간에서도 계속 2위를 유지했다. 중국은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금메달을 확정지었다. 그리고 한국은 그 다음으로 결승선을 향해 출발했다. 한국은 운전 과정에서 실수 없이 결승선을 통과하며 은메달을 획득했다. 동메달은 대만이 차지했다.

김창훈 기자  changhoon8@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