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12월 1주차 PC방 순위, 일제히 상승세 중인 슈팅 게임 장르

게토에서 제공하는 PC방 게임 통계서비스 더로그에서 2023년 12월 1주(2023.12.04 ~ 2023.12.10) PC방 주간 리포트를 공개했다.

12월 1주 전국 PC방 총 사용시간은 약 1천 663만 시간으로 전주 대비 0.02% 감소, 전월 대비 0.8% 증가, 전년 대비 3.9% 증가한 수치이다. 

PC방 주간 가동률은 평일 평균 13.4%, 주말 평균 19.7%로 주간 평균 15.2%를 기록했다.


■ 슈팅 게임 장르, PC방 점유율 높여

라이엇 게임즈의 '리그 오브 레전드' 독주 속에서 PC방 점유율 탑 5 순위에서는 FPS 장르 게임들이 일제히 사용시간이 증가했다.

라이엇 게임즈의 '발로란트'가 전주 대비 6.1% 사용시간이 증가하여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고, 넥슨의 '서든어택'이 4.5%, 블리자드의 '오버워치 2가' 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가 전주 대비 7.6% 사용시간이 증가하며, 1계단 상승한 7위에 랭크됐다.

'배틀그라운드'는 지난 6일, 대규모 전장 맵인 '론도'를 공개했다. 크래프톤은 신규 맵 '론도' 업데이트를 기념하며, 주말 특별 이벤트를 비롯해 7종의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신규 리그인 ‘고난’의 업데이트를 진행한 '패스 오브 엑자일'이 전주 대비 280.4% 사용시간이 증가하며 30계단 상승한 22위에 랭크됐다. 카카오게임즈의 '패스 오브 엑자일'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전직 클래스 등을 추가했다.

신규 캐릭터 리티아를 공개한 엘소드가 전주 대비 60.7% 사용시간이 증가해 7계단 상승한 29위에 랭크됐다. 엘소드는 업데이트와 함께 신규 캐릭터 기념 이벤트, 겨울맞이 PC방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사용시간 증가를 이끌었다.


■ 카카오게임즈, '패스 오브 엑자일' 

이주의 게임으로는 '패스 오브 엑자일'이 선정됐다. 신규 리그 시작과 함께 큰 폭의 사용시간 증가가 나타나며, 점유율 탑 30 순위권에 재진입했다. 

특히 '패스 오브 엑자일'은 이번 업데이트에서 스킬 젬 관련 시스템을 통합하고, 지난해 초 공개한 ‘결전' 콘텐츠의 밸런스를 조정하여 편입하는 등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신규 리그 관련하여 각종 커뮤니티에서 호평이 이어지고 있어 당분간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가 개발하고,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는 '패스 오브 엑자일'은 신규 리그 업데이트마다 꾸준하게 상승세를 타고 있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