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취재
[블소 시즌2] ‘캐리머신’ 윤정호, 아이뎁스를 승리로 이끌어
▲사진출처=OGN 방송 갈무리

윤정호가 아이뎁스를 ‘캐리’했다. 윤정호는 승리에 필요한 6점 중 최소 4점 이상을 따내 물오른 경기력을 뽐냈다.

아이뎁스는 10일 엔씨소프트가 주최하고 서울 상암 e스포츠 전용스타디움에서 열린 ‘블레이드앤소울 토너먼트 2017 코리아 시즌2(이하 블소 시즌2)’ 4강 1회차 1경기에서 언노운을 상대로 승점 6대2, 4점차로 승리했다.

‘블소 시즌2’ 4강전은 개인전과 3대3 태그매치 혼합방식으로 진행된다. 승점은 개인전 1포인트와 태그매치 2포인트가 책정됐으며, 6포인트를 선취한 팀이 최종 승자가 된다.

개인전 1세트에 아이뎁스는 윤정호(기공사)와 언노운은 김아론(역사)이 출전했다. 결과는 윤정호의 압승. 윤정호는 기공사의 중거리 견제로 상대의 접근을 허락하지 않는 운영으로 세트 포인트 선취라는 임무를 무난히 완수했다.

2세트서 언노운 서정호(린검사)가 반격에 나서 균형을 맞췄다. 서정호는 경기초반 일방적으로 공격당해 큰 피해를 입었으나, 포기하지 않고 기회를 노렸다. 이런 끈기는 경기 종료 3초전 강력한 연타로 역전에 성공한 기반이 됐다.

3세트 태그매치는 아이뎁스가 가까스로 판정승했다. 수훈갑은 윤정호, 그는 경기종료 40여초를 남긴 상황에서 마지막 주자로 등판해 상대 체력을 고루 빼냈고, 경기종료 17초 전에 상대 서정호 잡아내며 다소 불리했던 체력판정을 뒤집었다.

4세트 언노운 채영훈(암살자)이 반격의 불씨를 살렸다. 그는 상대 강덕인(권사)를 상대로 진천뢰와 목베기 연타로 압박하며 귀중한 승점을 챙겼다.

기세가 오른 채영훈이 5세트에 연속 출전했다. 아이뎁스는 기세를 되찾기 위해 1세트를 압승한 윤정호를 다시 세웠다. 결과는 대성공. 윤정호는 상대 채정훈을 상대로 유성지를 적중시킨 뒤, 주특기인 몰아치는 연타로 세트를 마무리했다.

아이뎁스는 두 번째 태그매치 세트인 6세트까지 잡아내며 4강 승자조로 올라섰다. 이 경기에서 아이뎁스는 모든 상황에서 유리하다고 볼 수 없는 힘든 경기를 펼쳤다. 반전의 계기는 경기 중반에 돌인하 순간 상대 서정호를 단숨에 잡아낸 것.

수적 우위를 확보한 아이뎁스는 이후 순조롭게 경기를 운영해 상대 언노운을 모두 잡아냈다.

한편 블소 시즌2 결승 진출팀은 다음날 열릴 4강 2회차에서 확정된다. 2회차 경기일에는 승자조와 패자조, 패자부활전으로 진행된다.

◆블소 시즌2 4강 1경기
아이뎁스 6대2 언노운
1세트 윤정호 1<개인>0 김아론
2세트 김상욱 1<개인>1 서정호
3세트 아이뎁스 3<태그>1 언노운
4세트 강덕인 3<개인>2 채영훈
5세트 윤정호 4<개인>2 채영훈
6세트 아이뎁스 6<태그>2 언노운

서삼광  seosk.beta@gmail.com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