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올해 국내 게임산업 전망한다, KGMA 신년 토론회 개최

한국게임미디어협회(KGMA, 회장 이택수)는 한국게임미디어협회가 주최하고 한국게임기자클럽이 주관, 한국게임정책학회가 후원하는 ‘2024년 국내 게임 산업 전망 신년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매년 1월 진행되는 ‘신년 토론회’는 게임 산업의 정책, 산업, 기술 분야의 현황을 돌아보고, 나아갈 방향성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신년 토론회는 23일(화) 오후 2시부터 OPGG(오피지지) 삼성동 사옥에서 진행되며, 안양대학교 이승훈 교수, 수퍼트리 최성원 대표, 법무법인 태평양 강태욱 변호사가 발제자로 나선다.

정책 부문 발제자로는 안양대학교 이승훈 교수가 ‘게임이용장애 국가별 정책 동향’을 주제로, 기술 부문 발제자로는 수퍼트리 최성원 대표가 ‘게임 그리고 Web3’을 주제로, 산업 부문 발제자로는 법무법인 태평양 강태욱 변호사가 ‘게임경품 관련 제도 개선 방향에 대한 제언’을 주제로 이야기한다.

발제 및 질의응답 후에는 한국게임기자클럽 곽경배 간사가 사회자로, 한국게임정책학회 이재홍 회장과 한국게임협회 최승우 정책국장, 숭실대학교 김동호 교수, 게임인사이트 최호경 편집장, 경향게임스 김상현 편집장이 참여하는 토론회가 진행된다. 토론회에서는 앞서 나온 주제를 비롯한 게임산업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진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 이택수 회장은 “신년 토론회는 게임업계 나아갈 방향성을 학계와 언론이 함께 논의하는 자리로서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게임업계에 필요한 길을 함께 고민하고 논의하는 자리를 꾸준히 마련하겠다”라고 전했다. 

한국게임미디어협회는 한국 게임산업의 올바른 성장과 건전한 게임문화 확산에 이바지하려는 목적으로 이번과 같은 토론회를 비롯해 각종 강연회, 점프업G, 게임 오브 지스타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