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글로벌 핫 이슈
슈에이샤, 디엔에이가 공동 개발한 '점프: 어셈블' 사전예약만 50만 명 돌파바하무트, GNN 에드워드 기자

일본의 주간 소년점프를 발행하는 슈에이샤와 디엔에이(DeNA)가 공동 개발하는 MOBA 모바일 게임 '점프: 어셈블'이 사전예약만 누적 50만 명을 돌파했다.

신작 '점프: 어셈블'은 주간 소년점프에서 연재된 유명 만화 IP들을 모아 만든 5V5 MOBA 게임이며, 슈에이샤가 라이선스를 부여해 개발했다. 

일본뿐만 아니라 글로벌 전 지역에서 인기가 높은 신, 구 애니메이션의 캐릭터들이 총 집합돼있다. 넷플릭스를 비롯한 OTT 서비스에서 인기리에 서비스 중인 '주술회전', '귀멸의 칼날', '원피스'을 비롯해 '드래곤볼', '나루토', '블리치', '마슐', '언데드 언럭' 등에 나오는 모든 캐릭터들이 전투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MOBA 게임을 즐기는 플레이어들을 위해 게임 규칙과 조작법을 그대로 '점프: 어셈블'에 구현했으며, 처음 게임을 접하는 플레이어들은 익숙한 조작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점프 어셈블'은 소년점프가 가진 방대한 캐릭터 IP, 멀티 전투에 가장 적합한 게임 플레이를 위해 철저한 연구와 분석으로 개발됐다. 캐릭터 밸런스를 위해서 캐릭터가 고유한 특성과 전투 스킬을 게임 안에서 최적화했으며, 다양한 인기 만화의 캐릭터를 게임 안에서 구현해 플레이어가 원작의 매력을 느끼도록 개발했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