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최신소식
데브시스터즈, e스포츠 대회 '쿠키런: 오븐브레이크 쿠림픽' 시작

데브시스터즈(대표 조길현)의 개발 스튜디오 오븐게임즈(대표 배형욱)의 쿠키런: 오븐브레이크가 e스포츠 대회 ‘2024 쿠키런: 오븐브레이크 쿠림픽’의 예선전을 오는 18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지난 4월 진행된 예선전 참가자 모집에 약 400명에 달하는 신청자가 몰리며 유저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신청자 중 인게임 플레이 모드 '그랜드 챔피언스 리그'의 레몬맛 시즌 최종 랭킹 순으로 32명의 예선 참가자를 선발했다.

예선 참가자 중 유명 유튜버 ‘정덱’과 그 동안 그랜드 챔피언스 리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김건우’를 비롯한 최상위 유저들이 대거 포함되어 있어 흥미진진한 경기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

쿠키런: 오븐브레이크는 2019년 1월 최고의 실력자 1인을 가리는 경기 모드 그랜드 챔피언스 리그를 처음 도입해, 지난 4월 마무리된 레몬맛 시즌까지 총 12번의 시즌을 선보였다. 상위권 유저들 간에 펼치는 치열한 경쟁과 선수를 응원하며 함께 경기를 즐기는 e스포츠적 요소가 결합된 콘텐츠로, 이번 쿠림픽을 통해서는 온라인을 넘어 오프라인 대회로까지 유저 경험이 한층 확대됐다.

예선전은 이달 18일과 19일, 그 다음주인 25일과 26일 총 네 번에 걸쳐 치른다. 예선전 전 경기는 쿠키런: 오븐브레이크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되며, 김영일 캐스터와 유튜버 ‘와쁠', 그리고 쿠키런: 오븐브레이크 기획자들이 직접 중계를 맡는다.

선수들은 설산, 초원, 사막, 바다 등 총 4개 지역에 각 8명씩 배정되어 예선 경기를 펼친다. 8강은 단판, 4강전 및 결승은 3판 2선승으로 진행한다. 각 지역 예선 1등을 차지한 4명에게는 1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또 각 지역 예선 2등까지 총 8명의 선수가 10월에 개최하는 결선에 진출한다.

결선전은 쿠키런: 오븐브레이크 8주년 시즌에 맞춰 10월 26일 잠실 광동 비타500 콜로세움 경기장에서 진행된다. 오랜만에 개최하는 오프라인 행사인만큼, 현장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