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현장] 호요버스 '젠레스 존 제로', 독특한 게임성 앞세워 시장 공락 나선다

호요버스의 다섯 번째 작품인 '젠레스 존 제로'가 오는 7월 4일 정식 서비스를 앞두고 세부 내용들을 미디어에게 공개했다.

호요버스 한국 지사는 20일 오후 미디어 프리뷰를 서울 강남에서 열고 신작 '젠레스 존 제로'의 세부 내용들을 공유했다. 게임은 서브컬처 액션 RPG로, 유저는 문명 최후의 도시 뉴에리두에서 다양한 이야기들을 경험하며 플레이를 이어 나갈 수 있다.

미디어 행사는 황란 호요버스 한국 지사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간단한 게임 소개와 비공개 체험 행사, 그리고 질의 응답으로 진행됐다. 게임의 주요 특징과 게임성, 독특한 세계관과 배경이 되는 도시 환경 등이 선보였다.

<사진> 황란 호요버스 한국 지사장
<사진> 호요버스 박경미 팀장, 이인재 매니저

유저는 게임 속에서 로프꾼인 벨과 와이즈를 중심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겪으면서 게임을 이어갈 수 있다. 또한 뛰어난 액션성을 자랑하는 '젠레스 존 제로'만의 캐릭터 플레이를 바탕으로 새로운 방향의 플레이를 즐기는 것이 가능하다.

<사진> 호요버스 박경미 팀장, 황란 지사장, 이인재 매니저

이와 함께 현장에서는 '젠레스 존 제로'의 특별한 오프라인 이벤트 계획도 공개됐다. 서울 강남의 세빛 섬에서 오프라인 행사가 진행될 예정으로, 자세한 내용은 추후 공개를 예고했다.

<사진> 호요버스 박경미 팀장, 황란 지사장, 이인재 매니저

'젠레스 존 제로'는 오는 7월 4일 정식으로 출시된다. 무료 플레이 기반의 부분 유료화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일 예정으로, PC는 물론 콘솔 플랫폼의 플레이도 지원한다.

황란 호요버스 한국 지사장은 "곧 호요버스의 신작 '젠레스 존 제로'가 출시된다. 한국 지사는 다양한 활동들을 바탕으로 게임을 대중문화로 가져가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젠레스 존 제로'에 대한 많은 사랑 부탁한다"고 전했다.
 

김지만 기자  kd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