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리니지M', 대만서 양대마켓 점령했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M’이 20일 대만 양대 마켓에서 최고 매출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대만 게임 기업 ‘감마니아(대표 알버트 류, Albert Liu)’는 11일 0시(현지 기준)부터 '리니지M'의 서비스를 시작했고, 시작 36시간 만에 동시 접속자 수는 21만명을 돌파했다. 서비스 첫날에 감마니아는 서버를 40개에서 50개로 추가했으며 현재 57개 서버로 서비스하고 있다.

'리니지M'은 서비스 시작 8시간 만에 앱스토어의 매출 1위를 기록했고, 20일 기준으로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1위에 오르면서 양대 마켓 1위를 달성했다.

감마니아는 지난 10월 10일부터 대만, 홍콩, 마카오에서 '리니지M' 사전 예약을 시작했다. 누적 사전 예약 수는 251만을 돌파했다. 이는 대만 역대 모바일 게임의 사전 예약 중 최대 수치이다. 사전 다운로드도 63만건을 기록했다.

엔씨소프트와 감마니아는 2000년에 대만에서 PC 온라인게임 '리니지'를 선보였고 최근 '리니지M'까지 선보이며 18년 동안 긴밀한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박상범  ytterbia@daum.net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