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이슈 검은사막 모바일
‘검은사막 모바일’ 미리보는 캐릭터 - 자이언트 편

‘검은사막 모바일’이 게이머를 설레게 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은 온라인게임의 콘텐츠를 모바일 기기로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겜심(心)을 흔든다.

펄어비스 측은 ‘검은사막 모바일’ 출시에 맞춰 △워리어 △레인저 △위치 △발키리 △자이언트 등 5개 캐릭터를 먼저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후 온라인 버전에서 선보인 인기 캐릭터 ‘소서러’ ‘위자드’ ‘미스틱’ 등이 순차적으로 더해질 예정이다.

‘검은사막’의 야만전사 콘셉트는 ‘자이언트’가 담당한다. 엄청난 덩치와 거대한 도끼, 몸을 무기로 사용하는 캐릭터로 남자의 로망을 자극한다.

‘자이언트’는 도끼와 장식 매듭일 무기로 사용하며, 박치기-돌진 등 강력한 신체를 사용한 공격도 사용한다. 거대한 덩치로 둔해 보이는 선입견이 있지만, 재빠른 몸놀림으로 대부분의 상황에 대응할 수 있다.

도끼를 사용한 공격은 노란색 이펙트와 함께 시원한 맛이 일품이다. 캐릭터 소개 영상에서는 강력한 돌진기로 순식간에 거리를 좁히고, ‘시체 휘몰아치기’ ‘맹렬한 공격’으로 강력한 타격을 주는 모습이 담겼다.

원작에서는 ‘악력 증가’ 패시브 스킬을 활용한 잡기 기술로 상대 움직임을 제어하는 군중제어(CC)기술을 사용한다. ‘검은사막 모바일’에서도 적을 잡아 땅에 패대기치는 ‘찍어 메치기’ 스킬을 사용한다. 덕분에 잡기 스킬을 연속으로 사용하면 긴 시간동안 상대를 무력화 시킬 수 있다.

빠른 돌격기술과 슈퍼아머를 무시하는 군중제어(CC) 등 ‘자이언트’는 사냥보다 대결(PvP)에 적합한 캐릭터로 분류된다. 단, 공격에 특화된 전사 타입의 캐릭터라 방어와 관련된 스킬이 적어 자신을 지키는데 부족하니, 회피 컨트롤과 방어구 세팅에 신중해야 한다.

서삼광  seosk.beta@gmail.com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