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듀랑고, 사전예약에 150만 유저 몰려 '성황'

넥슨(대표 박지원)은 왓스튜디오에서 개발한 개척형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의 사전예약자가 150만명을 넘어섰다고 8일 밝혔다.

1월 국내 출시를 앞둔 ‘야생의 땅: 듀랑고’의 사전예약은 지난 12월 19일부터 시작했으며, 19일째인 6일 사전예약자 15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야생의 땅: 듀랑고’는 넥슨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IP(지식재산권)로, 공룡 시대 야생의 땅에서 생존을 위해 개척해 나가는 독특한 설정을 바탕으로 한 게임이다.

참신한 게임성에 대한 기대감으로 사전예약 첫날에만 30만 명이 몰렸으며, 1주일만에 100만 명, 19일만에 150만 명이 참여했다. 특히, 공식 페이스북에는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는 다수의 게시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넥슨은 사전예약 150만 돌파를 기념해 유저 전원에게 ‘강력 피로회복제’, ‘건빵’, ‘건강 회복약’으로 구성된 ‘비상 구호품’을 확대 지급할 예정이다.

서삼광  seosk.beta@gmail.com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