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넥슨 ‘듀랑고’, 한달만에 200만 유저 유치

넥슨(대표 박지원)은 왓스튜디오에서 개발한 오픈월드 MMORPG ‘야생의땅: 듀랑고’의 사전예약자 수가 200만명을 넘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12월 19일부터 시작한 ‘야생의 땅: 듀랑고’의 사전예약에는 하루 만에 30만 명이 몰리며 높은 기대감을 보였고, 지난 15일 한 달이 채 되기 전인 28일만에 200만 명을 돌파했다.

특히, 오는 25일 국내 정식 출시를 앞두고 유저들의 기대감이 고조되며 사전예약 참여자가 빠르게 증가하는 추세다.

넥슨은 사전예약 200만 달성을 기념해 참여자 전원에게 특별 보상으로 ‘줄무늬 콤프소그나투스’를 지급한다. ‘줄무늬 콤프소그나투스’는 야생에서 포획이 불가능한 희귀 공룡펫으로, ‘야생의 땅: 듀랑고’의 메인 마스코트다.

서삼광  seosk.beta@gmail.com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