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최신소식
열혈강호M, 8대기보의 주인과 혈투를 벌이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액트파이브(대표 정순렬)가 개발한 모바일 횡스크롤 액션 RPG ‘열혈강호M’에 ‘8대 기보전’과 신규 동료 2종을 업데이트했다고 27일 밝혔다.

8대 기보전은 한소연, 유신, 백련 등 8대 기보의 전 주인들과 대결하는 PvE 최상위 콘텐츠다. 참여를 위해서는 60레벨을 달성해야 한다. 난이도는 보통-어려움-극악-중천 네 가지다.

유저는 하루에 한 번씩 8대 기보 주인들에게 전투를 신청할 수 있다. 보상으로 초식별 공격력 향상, 재사용 대기시간 감소 등의 효과를 발휘하는 태양의 유혼석을 포함한 여러 아이템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1인 공격에 특화된 15자질(최고등급) 최상희와 아군 보호 능력이 탁월한 13자질 남궁현배 등 신규 동료 2종을 추가했다. 캐릭터의 초식 기능을 변형할 수 있는 비전 시스템은 총 3단계의 초식돌파를 완료할 때마다 캐릭터 능력치를 획득할 수 있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