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비즈니스
위메이드 ‘이카루스M’ 자체 서비스 의지 굳건

위메이드가 모바일게임 ‘이카루스M’의 자체서비스 의지를 드러냈다.

위메이드는 9일 진행된 컨퍼런스 콜에서 ‘이카루스M’ 자체 서비스에 법률적인 문제가 없다고 밝혀 굳건한 의지를 보였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컨퍼런스 콜에서 “7월 출시를 목표로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5월부터 사전예약과 마케팅을 시작하겠다”라고 밝혀 사실상 출시 준비가 시작됐음을 알렸다.

이 게임은 위메이드 산하 위메이드이카루스가 개발한 모바일 MMORPG다. 퍼블리셔는 넷마블로 국내 게임사의 IP 협업모델로서 주목받은 기대작이다.

위메이드 측은 최근 넷마블이 ‘이카루스M’ 출시를 예정보다 미뤘다는 이유로 서비스 계약 해지 의사를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넷마블 컨퍼런스 콜에서 발언돼 공식화 됐다. 당시 넷마블은 위메이드 측과 협의해 문제를 풀겠다는 입장을 밝혔으나 협상에서 해결책을 도출하는데 실패한 것으로 보인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