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컴퓨팅
카카오, 대한항공과 손 잡다 외


 
-카카오와 대한항공이 고객 경험 혁신을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5일 경기도 분당구에 위치한 카카오 판교오피스에서 카카오 여민수 공동대표, 배재현 부사장과 대한항공 우기홍 대표, 하은용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고, ▲플랫폼, ▲멤버십 및 핀테크, ▲커머스, ▲콘텐츠, ▲디지털 전환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각자가 보유한 역량을 활용해 이용자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을 바탕으로 양사는 항공권을 찾는 과정에서부터, 결제, 탑승에 이르는 전 과정이 모바일 환경에서 더욱 편리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양사의 자원을 적극 활용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또한, 카카오 공동체가 보유한 막강한 콘텐츠를 대한항공 기내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인플라이트 엔터테인먼트 사업 협력을 추진하고, 커머스 플랫폼 협업 및 양사가 보유한 상품의 판매 확대를 위한 상호 협력 등 구체적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이 밖에 카카오의 고도화된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항공 산업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극대화하고, 시장 변화에 발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다음웹툰이 영화 ‘시동’의 개봉을 기념하여 원작 웹툰의 특별편을 공개한다. 5일 카카오페이지의 CIC(사내독립기업) 다음웹툰컴퍼니(대표 박정서)는 웹툰 ‘시동’의 특별편인 '시동 – 얼마 후’를 6일부터 5주간 연재한다고 밝혔다.

다음웹툰에서 누적 평점 9.8점을 기록한 웹툰 ‘시동’은 반항기 어린 주인공 ‘택일’이 중국집에 취직하여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면서 세상 사는 법과 사람들과 어울리는 방법을 배워가는 내용의 작품이다. 주인공 택일을 비롯해 남다른 과거의 주방장 ‘거석이형’, 절친한 친구 상필, 운동 하는 소녀 ‘경주’, 배구선수 출신 택일의 엄마 등 매력적인 캐릭터들의 사람 사는 이야기를 생동감 있게 그려내 큰 인기를 끌었다.

이번에 공개되는 시동 특별편은 택일이 집으로 돌아간 후 중국집 사람들의 이야기를 사장님의 시점에서 그리며 시작한다. 이후 거석이형, 상필, 경주, 택일 등 매회 주요 인물들의 단편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카카오의 사회공헌 플랫폼 카카오같이가치가 2019년을 빛낸 올해의 모금함 10개를 공개하고, 따뜻한 나눔을 실천한 올해의 기부자 10인을 소개하는 ‘2019 카카오같이가치 BEST AWARD’를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카카오같이가치는 이용자 누구나 기부 프로젝트를 제안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으로, 투명하고 신뢰있는 서비스를 위해 전문기관과 파트너십을 맺고 모금함을 관리 및 운영하고 있다.

지난 한 해 동안 모금이 진행된 공익 프로젝트는 총 732개로 심사 파트너 기관(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사회복지관협회, 함께일하는재단,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모금 스토리, 모금 후기를 알리는 소통, 프로젝트 수행 충실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거쳐 총 10개의 올해의 모금함을 선정했다.

올해의 모금함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의 ‘희망을 집어삼킨 사상 초유의 대형 산불’ ▲홀트일산복지타운의 ‘지적 장애인 커플의 결혼일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의 ‘폭력없는 세상, 함께 만들어요!’ ▲(사)녹색교육센터의 ‘글쓰기로 마음을 키우는 숲놀이터, 글꽃숲’ 등이다.

 

김태만 기자  ktman21c@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