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카드&포토
[포토] 온라인게임 속으로 풍덩! '게임을 게임하다 /invite you' 전시회

넥슨의 사회공헌 재단인 넥슨재단이 한국 온라인게임 25주년을 맞아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아트선재센터에서 오는 7월 18일부터 9월 1일까지 '게임을 게임하다 /invite you' 전시회를 개최한다.

약 130평 규모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국내 온라인게임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시각화하고 있다. 그리고 이번 전시는 게임에 대한 사회·문화적 인식 변화뿐 아니라 온라인게임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제안하는 구성으로 돼있다.

특히 이 전시회는 기존의 전시회와 달리 온라인게임의 핵심적 특징인 ‘참여’와 ‘성장’을 관람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해 현실의 게임을 플레이하듯 전시를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전시회장에 전시된 작품들을 사진으로 만나보자.

 

▲ 전시장 입구의 모습. 입장시 넥슨 ID로 로그인 혹은 게스트 로그인을 하면 전시물마다 체크할 수 있는 ID 밴드를 받을 수 있다.
▲ 문을 통과해 거울 앞에서 밴드를 대면 다오, 배찌, 핑크빈 등 캐릭터 6종 중 자신에게 매칭된 캐릭터를 부여받게 된다. 그리고 넥슨 아이디를 언제 만들었는지도 보여준다.
▲ 유저들의 시점을 따라가는 기술인 아이트래킹이 5개의 장르마다 어떻게 다른지를 영상으로 표현한 작품.
▲ '마비노기'의 캠프파이어가 현실에 나타났다. 원통형의 의자에 관람객이 앉으면 불이 켜지고, 모닥불과 풍등이 작동하며 음악이 흐른다.
▲ '카트라이더'를 재해석한 작품. 게임에 등장하는 지역의 실제 영상과 지역 사운드를 매칭시킨 것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태블릿으로 전시장 바닥을 보면 그곳에 증강현실(AR)로 '카트라이더' 경기가 이뤄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 '메이플스토리' 속 인물이 되어 특정 책을 터치하면 그 에피소드의 주요 문구와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차원의 도서관 작품.
▲ '서든어택'의 제3 보급창고도 작품으로 등장했다. 게임에 등장했던 지오디 박준형과 홍진영, 김서형 등이 화면에 있는데 그 부분의 투명 디스플레이를 옮기면 인물이 화면 밖으로 나오는 것을 표현했다.
▲ '크레이지아케이드 BnB'를 싱글 플레이 버전으로 구현한 얼음땡 작품. 칸을 움직이며 상자를 부수고 배찌를 구해야 한다.
▲ '마비노기'의 로나와 판도 이곳에 등장했다. 판의 머리 위에는 360도 카메라가 있는데, 앞에 있는 HMD로 보면 판의 시점에서 유저를 바라보는 느낌을 확인할 수 있다.
▲ 넥슨 인텔리전스랩스의 욕설탐지 프로그램 '초코'가 초당 1백만 건의 욕설을 탐지해 제거하는 것을 이미지화한 작품. 다이얼을 돌리면 수많은 단어 속으로 들어가 욕설을 제거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 '마비노기' 속 하루를 상징하는 36분 시계와 현실의 시계를 함께 설치한 것은 물론, 그 밑에 '퀴즈퀴즈'의 역사를 담아낸 인터렉티브 북을 배치해 현실과 게임 속 시간, 그리고 게임의 역사를 한 데 모은 작품이다.
▲ 한국의 온라인게임과 이를 개발한 회사들의 역사를 연대기 형식으로 모은 작품.
▲ 이 연대기에서는 관람객이 자신의 온라인게임 관련 추억을 녹음할 수 있도록 했다. 그리고 밑에는 흰 화면만 나오는 TV가 있는데, 돋보기로 보면 이 화면의 실체를 확인할 수 있다.
▲ 1994년 12월부터 2008년 6월까지 발간된 국내 온라인게임 잡지를 전시한 공간. 지금은 볼 수 없는 잡지들로 가득하다.
▲ 게임 서버 속의 시간에 따른 다양한 데이터 흐름을 시각화한 작품이다. 이를 통해 관람객이 서버 안으로 들어간 듯한 느낌을 주고 있다.
▲ 1994년 등장한 최초의 온라인 머드 게임 '단군의 땅'과 '쥬라기공원', 그리고 현재도 서비스 중인 최장수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의 1996년 버전 복원판을 확인할 수 있는 작품.
▲ '바람의나라' 유저들이 외쳤던 "넥슨은 도토리를 뿌려라"의 대답을 실체화한 작품. 도토리 나무와 도토리가 브릭으로 만들어져있고, 관람객들은 이 브릭을 직접 가져갈 수 있다.
▲ 여러 분야와 연령의 사람들이 남긴 온라인게임에 대한 생각들이 텍스트와 음성으로 흐르는 연대기 성격의 작품이다. 이 부분은 계속 접수를 받아서 추가될 예정이다.
▲ 모든 관람이 끝나면 로그아웃을 해 현실로 돌아올 수 있는데, 영수증을 통해 관람 전시물과 자신의 넥슨 아이디에 대한 아카이빙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