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최신소식
MSI 그룹 스테이지 11일 개막… 킹존 상대는 팀 리퀴드

라이엇게임즈(한국대표 이승현)는 ‘2018 리그오브레전드(LoL)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 그룹 스테이지가 오는 11일(한국시각 기준)부터 시작된다고 밝혔다.

2018 MSI는 지난 5월 3일부터 5월 9일까지 플레이-인 스테이지가 진행됐다. 이 결과 베트남(VCS) 지역의 에보스 e스포츠(EVOS Esports)와 대만/홍콩/마카오(LMS) 지역의 플래시 울브즈(Flash Wolves)가 그룹 스테이지에 합류했다.

베트남 지역은 지난해까지 동남아시아(GPL) 소속이었으나 국제 대회에서의 뛰어난 실력과 현지의 폭발적인 LoL 인기를 바탕으로 올해 처음으로 독립 지역 리그로 승격된 첫 해부터 성과를 내 눈길을 끈다.

플레이-인 스테이지를 통과한 두 팀은 최근 국제 대회에서의 우수한 성적을 바탕으로 그룹 스테이지에 직행한 한국(LCK) 킹존 드래곤X와 중국(LPL) RNG(Royal Never Give Up), 북미(NA LCS) 팀 리퀴드(Team Liquid), 유럽(EU LCS) 프나틱(Fnatic) 등 4개 팀과 실력을 겨룬다.

그룹 스테이지는 6개팀 간 단판제 풀리그 형식으로 각 팀과 두 번씩 맞붙게 된다. 경기는 11일부터 15일까지 매일 오후 6시부터 독일 베를린 소재의 EU LCS 스튜디오에서 진행된다.

개막전으로는 유럽 홈 팬들의 성원를 받는 프나틱과 수많은 중국 팬들의 기대를 받고 있는 RNG 간 대결이 예정돼 있다. 한국 챔피언 킹존 드래곤X는 11일 오후 8시 북미 팀 리퀴드를 상대로 첫 경기를 펼친다.

5일간의 그룹 스테이지 결과 가장 좋은 성적을 기록한 상위 4개팀은 MSI 우승을 위한 마지막 단계인 토너먼트 라운드에 진출하게 된다. 토너먼트 라운드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매일 오후 7시부터 프랑스 파리의 제니트 파리 라 빌레트 경기장에서 진행된다.

한편 2018 MSI에서는 5월 21일까지 판매된 ‘정복자 바루스’ 스킨 및 ‘2018 정복의 와드’ 스킨의 총 매출액의 25%가 상금에 추가된다. 5월 4일 기준으로 스킨 매출액을 포함한 총상금 규모는 97만 880달러(한화 약 10억 4천만 원)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