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모바일
샤오미 플래그쉽 스마트폰 Mi10 Pro, 이번에도 가성비 좋을까?

지난 13일 발표된 샤오미의 플래그쉽 스마트폰 미(Mi)10 / 미(Mi)10 Pro가 중국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에 따라 글로벌 스마트폰 업계에서 갤럭시S20 / S20 울트라의 경쟁 상대로 떠오르게 됐다. 전통적으로 '가성비'가 높다고 알려진 샤오미가 이번에도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을 지 사용자의 관심도 높아지는 중이다.

샤오미의 미 시리즈인 미10, 미10 프로는 단순한 가성비 뿐만 아니라 고성능 부품을 대거 채용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6.7인치 2,340x1,080 해상도의 디스플레이는 삼성전자에서 생산한 AMOLED 패널이며 90Hz 주사율을 가졌다. 샤오미 측은 사용자의 만족을 위해 더 좋은 디스플레이인 AMOLED를 채택했다고 밝힌 바 있다.

여기에 하드코어 게임 등에서도 충분한 능력을 발휘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865가 탑재됐다. 스냅드래곤 가운데 최상급 프로세서를 장착함으로서 단순한 가성비가 아니라 최고 수준의 연산능력도 보여줄 수 있게 됐다. 여기에 8GB / 12GB의 램, 128GB / 256GB의 저장 용량이 있어 충분한 성능 발휘를 뒷받침한다.

통신 모드로는 듀얼 모드 5G 기능이 있고 고속 무선충전, 8K 영상 촬영이 가능한 1억 800만 화소 카메라가 포함된 쿼드 카메라 등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듀얼심 기능이 있어 유심 두 개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최상급 모델인 미10 프로는 특히 카메라 기능에 강하다. 10배 하이브리드줌 렌즈, 1,200만 화소 망원 렌즈, 200만 화소 광각 렌즈, OIS(손떨림방지기능) 등을 탑재했다. 카메라 평가 사이트인 DxoMark에서 카메라 124점, 비디오 104점, 오디오 76점으로 전 분야 1위를 차지했다는 결과도 있다.

디스플레이는 90Hz 주사율과 180Hz 터치 샘플링레이트를 갖고 있으며 피크밝기 1,200니트와 4,096단계 밝기조절이 가능하다. 샤오미는 이 디스플레이가 현존 최고의 색정확도를 갖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4,500mAh 배터리를 장착했으며 케이블로는 50W 고속충전, 무선으로는 30W 고속충전이 가능하다. 미10 프로로 다른 제품을 무선 충전할 수도 있으며 10W를 지원한다. 

미10은 8GB / 128GB 모델이 3,999위안(약 68만원), 8GB / 256GB 모델이 4,299위안(약 73만원), 12GB / 256GB 모델이 4,699위안(약 80만원)이다. 미10 프로는 8GB / 256GB 모델이 4,999위안(약 85만 원), 12GB / 256GB 모델이 5,499위안(약 93만원), 12GB / 512GB 모델이 5,999위안(약 102만원)이다. 

지금까지 인기는 좋다. 샤오미의 미10은 첫 판매에서 매출 2억위안(약 339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IT매체 GSM아레나는 14일 샤오미가 미10 판매를 시작한 지 1분 만에 티몰, 징둥닷컴, 샤오미 몰 같은 다수 온라인 채널에서 품절됐다고 보도했다.

국내 사용자 기준으로 보자면 가격 면에서 보면 비슷한 스펙을 가진 갤럭시S20 / S20 울트라의 절반 정도의 가격 수준이다. 고성능을 지향한 탓에 가격 자체는 높아졌지만 가성비는 여전히 뛰어나다고 볼 수 있다. 

다만 국내 사용자가 볼 때 단점도 존재한다. 외부 SD카드를 이용한 용량 확장이 불가능하고, 국내 AS망이 부실하다. 방수방진 기능도 없으며 전파인증 문제가 있어 직구 구매 사용자는 중고판매도 어려운 점 등이 단점으로 꼽힌다. 그럼에도 이 제품에 대한 국내 사용자의 관심이 높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출처=GS아레나

안병도 기자  press@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