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CT 이슈
인텔, 신기술 개발과 개발자 우선 환경 조성해 무어의 법칙 초월 선언

28일 인텔이 IDF 폐지 이후 4년 만에 개발자 대상 온라인 행사인 ‘인텔 이노베이션’ 행사를 개최하고,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전반에 걸쳐 개발자 우선으로 접근하겠다는 방향성을 제시했다.

인텔의 펫 겔싱어 CEO는 본격적인 발표에 앞서 슈퍼 무어의 법칙을 제시했다. 반도체의 집적 성능이 1년 반년마다 2배 증가한다는 무어의 법칙은 IDM 2.0 전략을 통해 2년마다 2배 이상 증가시키며 ‘슈퍼 무어의 법칙’으로 진화시킨다는 계획이다. 

이 계획은 새로운 리본펫 트랜지스터 구조와 새로운 전력 공급 기술인 파워비아, 2세대 EUV 기술 장비, 그리고 반도체를 집적하는 패키징 기술을 통한다면 가능하다고 언급했다.

또 그는 "개발자들은 반도체를 토대로하는 디지털 세계의 진정한 슈퍼히어로다. 인텔은 실리콘의 무한한 가능성을 열기 위해 주기율표의 모든 원소를 활용, 개발자들을 지원하고 함께 혁신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갈 것"이라며 개발자를 위한 지원도 약속했다. 

이를 위해 인텔은 개발자를 우선으로 하는 개방, 선택, 신뢰 등의 정책을 편다. 개방 생태계를 위한 플랫폼을 제공하고 선택권 보장을 위해 다양한 플랫폼을 지원하며 신뢰를 줄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만든 것이 디벨로퍼 존. 원 API(oneAPI) 2022 툴킷 및 새로운 원 API 엑셀런스 센터다. 디벨로퍼 존에서는 필요한 자료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경로를 개선하고 CPU, GPU, FPGA 등 최신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테스트를 위한 데브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한다.

그리고 다음 달에 출시하는 원 API 2022는 통합 언어 컴파일러와 크로스 아키텍처 소프트웨어 개발 기능,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 통합 등 900개의 새로운 기능을 추가한 것이고, 신기술 및 서비스와 커리큘럼 개발을 제공하기 위해 도입 확장을 위한 11개의 새로운 파트너로 구성된 원 API 엑셀런스 센터를 발표했다.

다음으로 고성능 하이브리드 아키텍처를 통해 성능을 향상시킨 12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공개했다. 12나노미터 인핸스드 슈퍼핀의 7공정으로 만들어진 첫 제품으로 500개 이상의 디자인을 지원하는 60개의 프로세서가 포함될 예정이다. 

그리고 게이밍에 특화된 언락된 인텔 코어 i9-12900K를 주요 제품으로 하는 6개의 데스크톱 프로세서가 28일 자로 출시된다.

또한 별도의 설정 없이 인공지능 개발이 가능해지는 데이터 사이언스 솔루션, 그리고 알케미스트의 코드명을 가진 외장 GPU인 아크(ARC)고 공개했다. 머신러닝과 내장 XMX AI 가속기를 활용해 고성능 및 고화질을 내는 XeSS와 내장 및 외장 그래픽 엔진에서 단일 비디오 파일 트랜스코드를 동시에 가속할 수 있는 딥 링크 기술을 지원한다.

그리고 페타(1천조) 스케일에서 엑사(100경) 스케일 전환하는 데까지 12년 이상이 걸린 클라우드 인프라에서는 제타 2027(zetta 2027)이라는 목표로 5년 안에 제타(10해) 스케일에 도전한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박상범 기자  ytterbia@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