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게임 취재 GSTAR 넥슨
넥슨, ‘지스타 2018’ 14개 신작 출품… 300부스, 623대 기기로 체험 중심 관람관 꾸려

“Through Your Life”

넥슨이 6일 서울 강남구 르메르디앙 서울에서 ‘넥슨 지스타 2018 프리뷰’ 행사를 열고 올해 ‘지스타’ BTC 현장에서 선보일 작품을 최초 공개했다.

300부스 규모의 BTC 전시관에는 총 14개 게임이 공개된다. 메인 슬로건은 ‘Through Your Life’로, 1996년 ‘바람의 나라’로 시작해 22년 동안 게이머와 소통해 ‘과거부터 나와 우리 아이의 삶과 함께한, 그리고 앞으로 함께 할 넥슨 게임’의 의미가 담겼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넥슨은 올해 창립 24년을 맞이했다. ‘바람의 나라’를 처음 선보인 이후로 긴 시간이 흘렀다”라며 “느린 컴퓨터와 인터넷으로 즐긴 온라인 게임은 특별한 기억을 가진다. 넥슨은 1세대 게임업체로서, 올해 ‘지스타’에서 과거의 여러 게임의 새로운 모습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 온라인 3종, 모바일 11종 출품

올해 출품작은 총 14개다. 플랫폼 별로는 온라인게임 3종, 모바일게임 11종이다. 현장에서 즐길 수 있는 게임은 11개, 영상 및 이벤트 출품만 하는 게임은 3개다.

출품작은 크게 △명작 IP(지식재산권)의 화려한 귀환 △창의적 DNA의 자체 개발 신작 △우수 IP 발굴 및 퍼블리싱 △더 큰 도전, 새로운 시작으로 콘셉트가 갈렸다.

‘명작 IP의 화려한 귀환’ 넥슨 IP의 모바일 게임화다. ‘바람의 나라: 연’, ‘크레이지 아케이드 BnB M’, ‘테일즈위버 M’, ‘마비노기 모바일’이 포함됐다.

‘자체 개발 신작’에는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작품들이 속했다. 자회사 네오플의 개발팀 스튜디오포투(42)가 다큐멘터리채널 내셔널지오그래픽과 협업해 개발한 ‘데이브’를 포함해, ‘네개의 탑’, ‘드래곤하운드’, ‘어센던트 원’ 등이다.

‘우수 IP 발굴 및 퍼블리싱’으로 넥슨이 협업사가 함께한 작품들을 소개한다. 모바일 수집형 RPG ‘린: 더 라이트브링어’, 최근 비공개 테스트(CBT)를 진행한 ‘스피릿위시’, TV 애니메이션 런닝맨을 게임화한 ‘런닝맨 히어로즈’, 수집형 게임 ‘카운터사이드’, 정통 온라인 MMORPG ‘아스텔리아’를 ‘지스타’ 현장에서 소개한다.

‘더 큰 도전, 새로운 시작’은 새로운 게임 트렌드를 선도할 작품을 뜻한다. 하이엔드 모바일 MMORPG ‘트라하’가 여기 속한다. 이정헌 대표는 “모바일의 한계를 넘어 PC MMO 그 이상의 감동을 경험하는 목표로 개발한 게임”이라고 설명했다.

 

■ 기다림은 NO, 623대 체험 기기 전시

넥슨의 지스타 BTC 부스는 항상 관람객이 넘쳐난다. 오랜 기다림이 필요하다는 뜻이다. 이에 넥슨은 관람 편의를 위해 매년 체험대 규모를 키우고 있다.

올해는 지난 해보다 더 많은 623개(모바일 543대, PC 80대)의 체험 기기가 설치된다. 또, ‘넥슨 스튜디오’와 ‘이벤트 존’을 분리해 편의성을 높였다.

지난 해 호평 받은 인플루언서 부스는 축소된 규모로 설치한다. ‘넥슨 스튜디오’로 개명된 지역에는 체험 작품 플레이와 리뷰, 개발자 인터뷰 등 현장 관람객과 인터넷 방송 시청자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상시 진행된다.

부대 행사도 충실하다. ‘이벤트 존’에서는 ‘아스텔리아’ 사전 예약과 ‘어센던트 원’ SNS 인증, 플러스 친구 등 관람객을 대상으로 푸짐한 혜택을 제공한다.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삼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